보건의료노조는 4<원희룡지사는 제주도민의 민주적 결정을 희롱하지 말고 국내1호영리병원 녹지국제병원에 대한 즉각적인 불허를 결정하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오늘날 의료영리화반대라는 국민의 뜻에 반하는 결정이 내려진다면 윈희룡지사를 포함한 의료민영화에 찬동하는 모든 자들은 횃불같은 저항에 마주하게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노조는 <10월 치열한 토론끝에 공론화조사위원회가 녹지국제병원불허를 권고하자 원희룡제주도지사는 이같은 결정을 최대한 존중하겠다고 공언한 바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서 <녹지국제병원허가는 공론화조사위원회를 통한 제주도민의 의사와 이 같은 공론화위원회의 결정을 지지한 전 국민의 의사가 아닌 국적모를 투자자의 자본과 얼마가 될지도 모를 외국의료쇼핑객을 최대한 배려해 존중하겠다는 뜻에 불과하다>고 규탄했다.

 

<문재인정부 역시 녹지국제병원 불허를 위한 할 수 있는 모든 노력을 다하라>고 노조는 강조했다.

댓글 0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 보건의료노조 <영리병원개원 즉각 불허하라> file 진보노동뉴스 2018.12.04
4051 카드노조들 <1월말까지 구조조정방지안 조속히 수립하라> file 진보노동뉴스 2018.12.04
4050 풍산마이크로텍지회 노숙투쟁 153일째 ··· <국토부, 악폐 밀어주는 재벌특혜 중단하라!> file 진보노동뉴스 2018.12.03
4049 교육공무직본부 <충북도교육청, 구육성회노동자호봉 정상화하라> file 진보노동뉴스 2018.12.03
4048 셔틀버스노조 <통학운행제도 개선하라> ··· 통학버스 전면파업 경고 file 진보노동뉴스 2018.12.03
4047 노동부위탁상담노동자들 <직접고용쟁취! 무기한전면총파업결의대회> 개최 file 진보노동뉴스 2018.12.03
4046 비정규교수노조 <교육파괴적 구조조정 철회하라> ··· 부산대 파업준비 file 진보노동뉴스 2018.12.03
4045 프랑스 실업노조, 실업보상청구·주당근로시간단축 등 촉구 file 진보노동뉴스 2018.12.02
4044 삼성일반노조 <노조할 권리> 외면당해 file 진보노동뉴스 2018.11.30
4043 교육공무직서울, 처우개선 촉구 ··· 무기한 농성과 파업 예정 file 진보노동뉴스 2018.11.30
4042 인천공항지역지부 <올해 인건비를 정상지급하라> file 진보노동뉴스 2018.11.30
4041 민주일반연맹, 청와대앞에서 <자회사추진 중단하라> file 진보노동뉴스 2018.11.30
4040 교육공무직충남세종 <수영강사차별 철폐하라!> file 진보노동뉴스 2018.11.30
4039 현대위아비정규직 <선전방해는 부당노동행위> file 진보노동뉴스 2018.11.30
4038 광주원예농협노조 <조합장 사퇴할 때까지 총력투쟁> file 진보노동뉴스 2018.11.30
4037 홈플러스노조들, 본사앞에서 <대규모인력감축・구조조정강행> 규탄 file 진보노동뉴스 2018.11.30
4036 이화의료원지부, 갑질중단·고용보장결의대회 개최 file 진보노동뉴스 2018.11.29
4035 공공기관사업본부 <임금피크제 폐기! 노정협의 촉구!> file 진보노동뉴스 2018.11.29
4034 요양서비스노조 <오제세법 철회!> ··· 민주당사점거 무기한단식농성 돌입 file 진보노동뉴스 2018.11.29
4033 택배노조 <복귀후 집하금지유지는 업무방해> file 진보노동뉴스 2018.11.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