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한국당 장례식이 대구에서 거행됐다. 8일 자유한국당 대구시당앞에서는 자유한국당 해체를 촉구하는 촛불집회와 함께 <근조, 행복한 장례식>이 치러졌다. 상복까지 정성껏 갖춰입은 장례식주최자들은 <자유한국당해체>라는 자유한국당5행시가 쓰여진 현수막을 내걸기도 했다. 자유한국당의 지지기반인 대구·경북조차 자유한국당해체를 요구하는 판이니 다른지역 민중들의 정서는 두말할 필요가 없다. 

우병우의 <캐비닛 X-파일>이 14일 공개됐다. 박근혜일당이 국정농단증거인멸을 위해 26대의 파쇄기를 구입하고도 없애치우지 못한 민정수석실문건이 세상에 그 존재를 드러냈다. 300여종에 이르는 문건은 서류박스5개분량으로 청와대와 삼성의 거래정황 등 민감한 내용이 다수 포함됐다. 전민정수석 우병우도 그 근무기간과 문건작성시기가 일치함에 따라 더 이상 피해갈 길이 없게 됐다. 결정적 증거란 의미의 <스모킹 건(총)>을 넘어 <스모킹 캐논(대포)>이란 소리까지 나온다.

이명박 <4자방>비리중 하나인 방산비리의 물증이 드러났다. 검찰이 14일 <한국항공우주(KAI)>의 비리정황을 포착, 수사에 나섰다. 1조3000억원이 투입된 다목적헬기 수리온 개발과정에서 개발비를 부풀려 빼돌린 정황을 포착했다고 언론이 일제히 전했다. 박근혜시절 편히 지냈던 원조악폐 이명박과 자유한국당은 더이상 악폐청산의 칼날을 피해갈 수 없게 됐다.

<망발제조기>·<성완종게이트>로 악명높은 홍준표가 난파선 자유한국당의 새대표가 됐다. 자유한국당은 더 심각해지기 전에 스스로 해체하고 응당한 죗값을 치러야 한다. 스스로 하지 않으면 민중들이 강제할 것이다. 그경우 대구의 장례식처럼 평화적으로 진행되지 않을 것이다. <이명박근혜>9년간 악폐의 본산으로 군림해온 친미수구정당 자유한국당의 해체와 그 인적청산은 사필귀정이다.
                                                                                                                                                                                                                                                                     * 기사제휴 : 21세기민족일보
번호 제목 날짜
674 대법원 <톨게이트수납노동자들 직접고용하라> 판결 file 2019.08.29
673 대법원 <복지포인트, 임금 아니다> ... 서울의료원노동자들 <정기적·일률적·고정적 임금!> file 2019.08.22
672 현대중공업사내하청노조 <서울고법산재인정 환영환다> file 2019.08.17
671 서민경제 나빠지자 ... 의류구매 줄여 ... 의류지출전망 10년만에 최저 file 2019.08.15
670 경총 <상속세율 더 낮춰야> ... 반민중적의견 정부에 제출 file 2019.08.14
669 미, 채권시장경고음 .. 경제침체신호 file 2019.08.14
668 서민경제 빨간불 ... 빚못갚고 실업급여 <사상최대> file 2019.08.12
667 <NO재팬>불매운동 지속 .. 일본항공노선감축으로 5만석 급감 file 2019.08.10
666 부동산관련대출 1668조 .. 비주택부문대출 증가 file 2019.08.08
665 <최임법회피 위한 근로시간축소는 위법> ... 대법원, 택시노동자들 손들다 file 2019.08.06
664 한국은행 <유동성으로 안정화시킨다> file 2019.08.06
663 민주노총 <노조법개정안은 개악이다> ... 해고자·실업자 풀고 특수고용노동자성 부정 file 2019.07.30
662 민주노총 <사법농단, 시급히 해결하라> ... 양승태석방 규탄 file 2019.07.23
661 일용직노동자70%, 국민연금사업장가입자 ... 납부보험료 감소 file 2019.07.20
660 행정법원 <이익나는 업체의 해고는 부당하다> ... 제주지역호텔 패소 file 2019.07.07
659 민주노총 등 <강제징용노동자상 제자리에 세울 것> ... <자유한국당은 21세기친일파!> file 2019.07.05
658 민주노총 <노동자유계약법 내세우는 자유한국당 해체!> file 2019.07.05
657 최임위근로자위원들, 2020년최저시급액 1만원제시 ... 사용자위원들 연이어 불참 file 2019.07.02
656 <점령군인 주남미군을 당장 철거하라!> ... 민중민주당 삼봉로당사앞 필리버스터라이브 file 2019.06.29
655 <6.12북미공동성명철저이행! 미군철거!> ... 민중민주당, 서울시내곳곳에 가로막설치 file 2019.06.29
654 <전쟁의 화근 미군은 당장 떠나라> ... 8차미국평화원정 55일째 .. 백악관앞시위 총 793일째 file 2019.06.29
653 최저임금위원회, 2020년최저임금결정시한 넘겨 ... 사용자위원들 불참 file 2019.06.27
652 대법원 <노동가동연한 65세까지 높여야> ... 배상액추가인정 명령 file 2019.06.26
651 최임위, 2020년최저임금 논의 ... 민주노총 참석 file 2019.06.25
650 특례제외업종대기업, 7월1일부터 노동시간단축대상 file 2019.06.16
649 민중민주당 강희남의장서거10주기 추모결의대회 ... <강희남정신, 범민련정신으로 자주통일 앞당기자!> file 2019.06.05
648 문정부, ILO핵심협약비준 추진 file 2019.05.22
647 부시전대통령 방남 첫일정으로 이재용부회장과 단독면담 file 2019.05.22
646 민중민주당, 미대사관포위시위 43일째 file 2019.04.14
645 자유한국당, 노조파괴법 발의 file 2019.04.12
644 고 김용균 사고현장 첫 실태조사 돌입 file 2019.04.11
643 경사위, ILO핵심협약비준합의 결렬 file 2019.04.08
642 민중민주당, 미대사관포위시위 15일째 file 2019.03.17
641 베네수엘라대사 <미국과 경제전쟁중, 민중과 연대의 힘으로 이겨낼것> file 2019.01.31
640 리용호북외무상 <미국 선전포고 ... 누가 오래가는지 두고 보면 알것> file 2017.09.26
639 민중민주당, UFG반대 미대사관앞 집회·행진 ... 미국·영국·오끼나와 동시다발 원정시위 file 2017.08.21
638 민중민주당, 신문民33호발행 <전쟁연습반대! 평화협정체결!> file 2017.08.21
637 전쟁은 무조건 막아야 한다 file 2017.08.11
636 <북미평화협정 체결! 미군기지 환수!> ... 환수복지당 기자회견 file 2017.07.28
635 주남미군은 미 본토로 돌아가야 file 2017.07.21
634 경찰악폐의 상징인 보안수사대 해체해야 file 2017.07.21
633 안철수는 정계은퇴의 용단을 내려야 file 2017.07.21
» 악폐의 본산 자유한국당 해체하라 file 2017.07.16
631 악폐를 가두고 양심수 풀어야 file 2017.07.14
630 민족공조의 길이냐 외세추종의 길이냐 file 2017.07.13
629 최저임금1만원은 말그대로 최저민생 file 2017.07.12
628 <퍼시, 폭우속 환수시위 연대!> ... 미대사관앞 1인시위 358일째 file 2017.07.12
627 신문民31호발행 〈악폐청산! 민생해결! 사드철거!〉 file 2017.07.10
626 환수복지당〈정부는 모든 양심수를 무조건 즉각 석방하라!〉 file 2017.07.07
625 환수복지당〈현정부는 민중을 위한 개혁정치를 과감히 펼쳐야한다〉 file 2017.07.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