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바이든대통령은 22일(현지시간) <코로나19사망자가 50만명을 넘어섰다>며 <이 바이러스로 인해 지구상의 다른 어떤 나라보다 더 많은 생명을 잃은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1차세계대전·2차 세계대전과 베트남전쟁을 합친 것보다 이 대유행으로 1년동안 사망한 미국인수가 더 많다>고 전했다.

 

계속해서 <우리가 행동하고 경계를 늦추지 않고 거리두기를 하며 마스크를 쓰고 백신접종을 받기 위해 행동하도록 요청한다>고 언급했다.

 

바이든대통령은 코로나19희생자들을 기리기 위해 이날 모든 연방기관에 조기를 걸고 닷새동안 게양할것을 지시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반일행동, 미버지니아주애난데일소녀상앞에서 논평발표·일인시위 진보노동뉴스 2021.02.24
6574 부평미군기지캠프마켓B구역정화작업 정체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24
6573 한진택배노조, 총파업결의대회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24
6572 <택배노동자과로사대책광주이행점검단> 결성식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24
6571 방과후강사들, <4차재난지원금 지급하라>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24
6570 요양서비스노동자들 위험수당지급촉구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24
6569 버스노동자들 재난지원금지급요청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24
» 미국코로나19사망자 50만명 ... 세계최대규모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23
6567 영국실업률, 5년만에 최고치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23
6566 농림축산식품부, 미국산계란수입 강행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23
6565 일해상자위대 ... 미국·프랑스와 공동군사훈련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23
6564 닥터스테판 <미국비상사태13~19>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23
6563 돌봄노동자들, 코로나19대유행 대비매뉴얼 수립촉구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23
6562 각계, 가사노동자권리보장법마련 촉구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23
6561 노조무력화시도한 삼성그룹 ... 관련노조에 피소당해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23
6560 폭언시달려 사망한 캐디 ... <직장내괴롭힘방지법>적용불가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23
6559 김포도시철도 임금교섭 잠정합의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23
6558 가습기살균제피해자 사죄배상 촉구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22
6557 세월호참사유가족들, 해경지휘부10명무죄선고 성토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21
6556 반일행동, 청와대일인시위712일·일본대사관앞일인시위530일째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21
6555 노동자사망사고 잇따른 포스코포항제철소 특별근로감독실시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20
6554 롯데그룹민주노조협의회 출범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20
6553 재난발생시 하위직에 책임전가하는 관행 없애야 ... 공무원노조 기자회견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20
6552 강원대·비정규교수노조, 첫단체협약 체결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20
6551 전세버스연대지부, 4차재난지원금지급 촉구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19
6550 건강관리카드 8%만 고지? ... 금속노조경남지부 신청반려규탄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19
6549 대구나드리콜기사, 성과급제폐지 촉구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19
6548 민주노총포항지부, <제철소내이륜차금지>철회촉구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19
6547 금호타이어노사 임단협타결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19
6546 택배기사 산재보험적용제외 증가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19
6545 민주노총울산본부, 현대중공업 중대재해건으로 고발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19
6544 코레일네트웍스 공대위출범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18
6543 김포도시철도노조, 22일부터 무기한파업돌입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16
6542 전국택배노조, 택배노동자부당해고·노조탄압 규탄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16
6541 충북노동단체, 생활임금·노동안전조례 제정촉구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16
6540 미국, 코로나19백신세계공급량 1/4확보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15
6539 독일 코메르츠방크, 1/3 감원 예정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15
6538 고등학교용 5.18민주화운동인정교과서 승인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15
6537 〈역사왜곡엔 강력한 투쟁으로!〉 ... 반일행동농성1869일·연좌시위232일째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15
6536 실업유니온·서울유니온, 장투사업장일인시위·선전전 연대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15
6535 죽음을 막을 수 없는 허울뿐인 중대재해법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15
6534 고용노동부, 외국인노동자고용사업장 방역관리강화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15
6533 르노삼성·쌍용차 위기감 확산 ... 노동자에 책임전가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15
6532 쿠팡, <쿠팡이츠배달원은 노동자아니다> 논란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15
6531 중대재해사업장 1466곳 ... 1년간 하루 1.8명꼴로 사망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14
6530 한국지역난방공사노사 ... <노사합동특별안전점검>진행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14
6529 택배업계, 설명절앞두고 택배운임인상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14
6528 노동부, 건설업체임금체불 <심각>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14
6527 메탄올중독으로 실명한노동자들... <업주는 30억배상하라>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14
6526 한진택배노조, 해고및노조탄압중단 요구 file 진보노동뉴스 2021.02.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