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대 국회의원선거를 앞두고 희대의 정치사기극이 한창이다.

1. 17일 자유한국당·새로운보수당·미래를향한전진4.0 등 수구보수세력들이 미래통합당을 창당했다. 자유한국당대표 황교안을 비롯해 자유한국당지도부가 그대로 미래통합당의 지도부를 구성했다. 미래통합당은 <이명박근혜>세력들이 총결집했다는 점에서 <이명박근혜당>·<도로새누리당>이라는 비판에서 결코 자유롭지 못하다. 준연동형비례대표제가 도입되자 비례대표의석확대만을 목표로 한 위성정당 미래한국당을 창당하는가 하면 당내비례대표국회의원들을 <셀프제명>시켜 의원직을 유지한 채 미래한국당으로 당적을 옮길 편법만 생각하고있다. 미래한국당은 국회교섭단체지위를 얻고 노동자·민중의 혈세인 천문학적 액수의 국고보조금을 타내려는 음모까지 벌이고있다.

2. 아예 공약이 없는 미래한국당이나 그 파생정당인 미래통합당의 반노동·반민중성은 이미 한계를 넘겼다. 미래통합당이 말하는 <노동유연화>는 비정규직확대와 실업자대량양산이며 <강성노조의 갑질과 불법파업 근절>은 노동자·민중의 합법적인 노동권행사인 노조결성·활동과 파업권을 철저힌 가로막는 반노동책동이다. 특히 <최저임금결정구조전면개혁>이라는 미명하에 최저생계비이하로 노동자·민중을 착취하려 하면서 <법인세인하>·<재개발·재건축규제완화>를 통해 자본가들의 배만 불리는 반민생정책을 대놓고 하겠다 한다. 미래통합당의 정책에는 노동자·민중이 없으며 이들이 망상하는 미래는 노동자·민중에게는 암흑세상이다.

3. <이명박근혜정부>에 의해 더욱 고질화된 경제위기·민생파탄이 갈수록 심화되고있다. <이명박근혜>악폐세력들인 미래통합당·미래한국당의 반성없는 권력야욕과 저질·악질적인 이합집산은 우리 노동자·민중을 격분시키고있다. 노동자·민중이 정의의 촛불항쟁으로 <이명박근혜>세력에게 정치적 사형선고를 내렸다면 이번 총선은 미래통합당·미래한국당세력들의 정치적 사형집행이 될 것이다. <이명박근혜>무리들이 자신들의 죄악을 은폐하며 구시대적 색깔공세와 온갖 진영논리로 여론을 호도하려 해도 분노한 노동자·민중의 반미래통합당투쟁을 멈출 수는 없다. 또다른 <이명박근혜당>인 미래통합당의 종말은 확정적이다.

2020년 2월0일 영등포앞 미래통합당
전국세계노총(준)

photo6246654286058596834.jpg
photo6246654286058596835.jpg


photo6246920943398136662.jpg


photo6246920943398136663.jpg


photo6246920943398136664.jpg

번호 제목 날짜
43 [전국세계노총논평10] 제주민중항쟁정신 따라 민중민주의 길로 나아가자 newfile 2020.04.06
42 [전국세계노총논평9] 이주노동자에 대한 모든 차별과 배제를 당장 중단하라! file 2020.03.28
41 [전국세계노총논평8] 정부는 모든 실업자·반실업자에게 매월 50만원수당을 지급하라! file 2020.03.23
40 [전국세계노총논평7] 코로나19확산은 비정규직철폐의 필요성을 더욱 확인시켜준다 file 2020.03.17
39 [전국세계노총논평6] 여성노동자들의 해방투쟁으로 민중이 주인되는 새세상을 앞당기자! file 2020.03.08
38 [전국세계노총논평5] 문중원열사의 천막농성장철거를 강력히 규탄한다! updatefile 2020.03.02
» [전국세계노총 논평4] <이명박근혜당>인 미래통합당의 종말은 확정적 file 2020.02.27
36 [전국세계노총 논평3] 노동자무급휴직을 겁박하며 유지비분담금인상 강요하는 미군은 이땅을 떠나라 file 2020.02.11
35 [전국세계노총 논평2] 문재인정부는 모든 장기투쟁사업장 문제해결을 결단해야 한다 file 2020.01.17
34 [전국세계노총논평1] 환수복지는 경제위기와 민생파탄의 유일한 출로다 updatefile 2020.01.08
33 광신도 황교안과 <좀비> 자유한국당은 하루빨리 청산돼야 file 2019.12.31
32 자유한국당 2중대 <국민통합연대>의 말로는 뻔하다 file 2019.12.30
31 당중앙군사위회의가 열린곳 file 2019.12.28
30 황교안발악강도와 자유한국당침몰속도의 정비례법칙 file 2019.12.28
29 확실해진 연말 file 2019.12.28
28 혁명으로 가는 길 file 2019.11.05
27 8글자와 7글자 file 2019.10.31
26 금강산건과 <새로운길> file 2019.10.31
25 지도부의 무능으로 파멸의 벼랑끝에 서있는 자유한국당 file 2019.10.31
24 우리는 반아베반일투쟁을 절대 굴함없이 끝까지 벌여나갈 것이다- 소녀상농성 1400일을 맞으며 file 2019.10.30
23 천인공노할 황교안과 그 무리들의 반역음모 file 2019.10.30
22 <웅대한작전> file 2019.10.26
21 파멸의 속도를 재촉하는 어리석은 야합 file 2019.10.22
20 민심의 역풍을 맞을 망언망동집단 file 2019.10.18
19 <끔찍한사변> file 2019.10.09
18 촛불민심을 항쟁으로 격분시키는 심각한 자해소동 file 2019.10.09
17 볼턴을 끝낸 포 file 2019.09.18
16 유엔사 해체할 때 file 2019.09.07
15 <제2의새누리당>은 실패한다 file 2019.09.05
14 친미분단수구악폐세력의 파멸을 결정적으로 촉진할 <도로박근혜당> 2018.12.17
13 자유한국당은 하루빨리 해체돼야 할 망동집단 2018.12.17
12 보안법철폐로 평화·번영·통일의 지름길을 개척해야 2018.12.17
11 사법특급악폐 양승태를 민족반역죄로 엄벌에 처해야 2018.12.17
10 개혁없는 촛불정부에 분노한 민심 2018.12.17
9 박근혜도 끝나고 박근혜의 노동개악도 끝났다 file 2016.11.24
8 박근혜퇴진은 빠를수록 좋다 file 2016.11.14
7 노동이 존중받기 위해서는 박근혜<정부> 끝장내야 file 2016.10.03
6 민중총궐기로 박근혜 끝장내야 file 2016.09.30
5 조선업위기 재벌과 <정부>가 해결해야 file 2016.09.08
4 [사설] 유성기업노동자의 죽음, 〈정권〉퇴진투쟁으로 답해야 file 2016.03.28
3 [사설] 정규직특별채용을 넘어 박근혜퇴진으로 나아가야 file 2016.03.20
2 [사설] 박근혜정부는 반북극우단체들을 처벌하고 반북적대행위를 중단하라! file 2013.04.19
1 [사설] 박근혜, 김관진·정승조를 해임하고 원세훈을 구속하라! file 2013.03.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