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노동당위원장이시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국무위원회위원장이시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무력최고사령관이신 우리 당과 국가, 무력의 최고영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당창건74돌에 즈음하여 10월10일 조선노동당중앙위원회정치국성원들과 함께 금수산태양궁전을 찾으시였다.


당창건기념일을 맞은 금수산태양궁전광장에서 10월의 명절을 맞이한 경애하는 최고영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당은 인민복을 누리고 인민은 당복을 노래하는 이 위대한 혼연일체는 그 무엇으로써도 깨뜨릴수 없습니다.>


위대한 당의 령도따라 자력갱생기치높이 역사의 온갖 도전과 시련을 과감히 짓부시며 사회주의건설의 새로운 진격로를 열어나가고있는 온나라 인민이 조선노동당창건74돌을 뜻깊게 경축하였으며 경애하는 최고영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우리는 조선노동당을 영원히 영광스러운 김일성, 김정일동지의 당으로 끊임없이 강화발전시켜나가야 합니다.>


조선노동당위원장이시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국무위원회위원장이시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무력최고사령관이신 우리 당과 국가, 무력의 최고영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10월10일 당중앙위원회본부별관에서 조선노동당창건74돌경축공연을 관람하시였으며 이 자리에 조선노동당중앙위원회정치국 상무위원회위원이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국무위원회제1부위원장이며 최고인민회의상임위원회위원장인 최룡해동지, 조선노동당중앙위원회정치국 상무위원회위원이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국무위원회부위원장이며 당중앙위원회부위원장인 박봉주동지가 공연을 관람하였다.


최근 남조선에서 우리를 자극하는 반공화국대결란동이 연이어 벌어지고있다며 △9월25 <전승기념행사>라는것을 열고 전쟁시기폭파작전재현 △9월27일 조선전쟁에 참가했던 미국과 추종국가의 고용병늙다리들을 끌어들여 <전투영웅추모식>놀음 △그 다음날, <서울수복기념행사>라는 광대극연출△10월1일 <국군의날>을 계기로 대구공군기지에서 스텔스전투기<F-35A> 공개비행시키는 도발행위까지 감행하였다.


<못된 송아지 엉뎅이에 뿔난다는 말이 있다>며 <자한당>대표 황교안이 <유신>독재자를 노골적으로 찬미하고 내세우는 불순한 놀음에 정신을 팔고있다.


이란대통령 하싼루하니가 8일 자기나라에 대한 미국의 제재압박책동이 좌절되였다고 언명하였으며 이란군육군이 3일 국내산신형무장장비들을 공개하였다.


지난 9월 미국의 한 관리는 최근년간 외국의 정보기관들이 동남아시아지역에 있는 미국회사의 직원들을 모집하여 자국회사콤퓨터망에 침입시키고있다고 하면서 동남아시아지역 나라들이 경제정탐행위와 싸우는 미국을 지원하기를 바란다고 밝혔으며 지난달 미국은 타이만에서 아세안성원국들과의 첫 해상연습을 진행하였다.


한편 중국은 얼마전 위안화를 기준화폐로 인도네시아·태국 등지에서 생산되는 천연고무에 한하여 선물거래를 시작하였으며 싱가포르를 통하여 동남아시아지역나라들에 대한 투자를 늘이고있다.

러시아외무성은 <연방평의회국제문제위원회위원장을 비롯한 일부인물들이 사증을 받지 못하여 유엔총회연례회의에 참가하지 못하였다>며 타스통신과의 회견에서 미국을 비난하였다. 또 레바논보건상은 미국정부가 레바논의 보건실태를 통보하기 위해 유엔총회회의에 참가하려는 자기에게 사증을 발급하지 않고있다고 밝혔으며 이란의 국영언론은 유엔총회에 참가하게 되는 대통령과 대표단의 미국사증을 받는데서 어려움을 겪고있다고 보도하였다.

*기사제휴:21세기민족일보

1.jpg


2.jpg


3.jpg


4.jpg


5.jpg


6.jpg


7.jpg


8.jpg


9.jpg


10.jpg


11.jpg





번호 제목 날짜
110 [노동-통일] 경애하는 최고영도자 김정은동지께서 조선인민군 8월25일수산사업소와 새로 건설한 통천물고기가공사업소를 현지지도하시였다 newfile 2019.11.19
109 [노동-통일] 경애하는 최고영도자 김정은동지께서 조선인민군 항공 및 반항공군 저격병구분대들의 강하훈련을 지도하시였다 updatefile 2019.11.18
108 [노동-통일] 조선인민의 강국건설위업은 반드시 승리할것이다 file 2019.11.18
107 [노동-통일] 위대한 인민을 위하여 멸사복무하자 updatefile 2019.11.07
106 [노동-통일] 결사관철의 정신-<알았습니다> file 2019.11.13
105 [노동-통일]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와 위대한 영도자 김정일동지의 영상을 형상한 모자이크벽화를 평안남도의 여러 단위에 모시였다 file 2019.11.12
104 [노동-통일] 경애하는 최고영도자 김정은동지께서 〈조선인민군 항공 및 반항공군 비행지휘성원들의 전투비행술경기대회-2019〉를 참관하시였다 file 2019.11.16
103 [노동-통일] 경애하는 최고영도자 김정은동지께서 양덕온천문화휴양지건설장을 또다시 현지지도하시였다 file 2019.11.15
102 [노동-통일] 인민군대의 투쟁정신과 창조본때를 따라배워 더 높이, 더 빨리 전진비약하자 file 2019.11.14
101 [노동-통일] 자주의 나라 조선은 사회주의의 보루 file 2019.11.10
100 [노동-통일] 수령에 대한 충실성을 신념화·양심화·도덕화·생활화하자 file 2019.11.11
99 [노동-통일] <맞받아나가는 공격정신으로 혁명을 이끄시는 걸출한 영도자> file 2019.11.09
98 [노동-통일] <과학기술중시관점과 일본새를 국풍으로 철저히 확립하자> file 2019.11.08
97 [노동-통일] <출판보도물의 역할을 높이는것은 혁명발전의 절박한 요구> file 2019.11.06
96 [노동-통일] <예의도덕과 인격> file 2019.11.05
95 [노동-통일] <주체의 사회주의위업완성의 필승의 기치> file 2019.11.04
94 [노동-통일] <더 높이, 더 빨리 전진비약하는것은 시대의 요구> file 2019.11.03
93 [노동-통일] <김정은동지께 중국공산당총서기, 중화인민공화주석 습근평동지가 답전을 보내여왔다> file 2019.11.02
92 [노동-통일]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국방과학원 초대형방사포시험사격 진행 file 2019.11.01
91 [노동-통일] <사업에서의 창발성은 일군들이 지녀야 할 필수적인 징표> file 2019.10.31
90 [노동-통일] <원료, 자재의 국산화를 위한 투쟁을 더욱 힘있게 벌리자> file 2019.10.30
89 [노동-통일] <불굴의 공격정신으로 힘차게 용진하자> file 2019.10.29
88 [노동-통일] <당을 충성으로 받드는 혁명적대풍모를 더 높이 발양하자> file 2019.10.28
87 [노동-통일] <경애하는 최고영도자 김정은동지께서 묘향산의료기구공장을 현지지도하시였다> file 2019.10.27
86 [노동-통일] <전당이 학습을 강화하자> file 2019.10.27
85 [노동-통일] <경애하는 최고영도자 김정은동지께서 완공단계에 이른 양덕군 온천관광지구건설장을 현지지도하시였다> file 2019.10.25
84 [노동-통일] <사상사업방법을 부단히 탐구적용하여야 한다> file 2019.10.24
83 [노동-통일]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 금강산관광지구를 현지지도하시였다> file 2019.10.23
82 [노동-통일]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 삼지연군건설에 참가한 전체 건설자들에게 보내신 감사를 전달하는 모임 진행> file 2019.10.22
81 [노동-통일] <백배해지고있는 우리 인민의 필승의 신심과 락관> file 2019.10.21
80 [노동-통일] 우리사회의 발전동력 file 2019.10.20
79 [노동-통일] 자력갱생, 번영의 보검 file 2019.10.19
78 [노동-통일] 백두산용마의 발굽소리와 자력갱생대진군의 승전포성 file 2019.10.18
77 [노동-통일] <위대한 백두령장의 준마행군길따라 필승의 신심드높이 앞으로!> file 2019.10.17
76 [노동-통일] 김정은위원장, 백두산 등정과 삼지연건설장 현지지도 file 2019.10.16
75 [노동-통일] 군민대단결의 위대한 힘과 부강조국건설의 장엄한 총공격전 file 2019.10.15
» [노동신문] 김정은위원장, 10월10일 금수산태양궁전 찾으시였다 file 2019.10.11
73 청년레지스탕스6차진격 <키리졸브·독수리중단하라! 미군떠나라!> ... 평화통일분위기 역행 미국 강력규탄! file 2018.04.02
72 6.15노동본부 <남북고위급회담 계기로 획기적 관계개선 돼야> file 2018.01.06
71 주남미군은 미 본토로 돌아가야 file 2017.07.21
70 민족공조의 길이냐 외세추종의 길이냐 file 2017.07.13
69 <남북수뇌회담촉구!> ... 환수복지당 기자회견 file 2017.07.05
68 민주노총〈7.4남북공동성명정신 맹렬히 전개할 것〉 file 2017.07.04
67 강제징용노동자상건립위 <8.15에는 노동자상 세우겠다> file 2017.06.25
66 문재인대통령은 조건없이 남북대화에 나서야 file 2017.06.23
65 6.15남측위, 과감한 대화·관계개선 촉구 file 2017.06.15
64 <전민족대회성사!> <연방제방식통일!>...강희남8주기 행진 file 2017.06.04
63 양대노총 <조선직업총동맹 제7차 대회 축하> file 2016.10.23
62 통일쌀보내기운동선포기자회견 개최 file 2016.10.04
61 양대노총, 북녘수해지원촉구 file 2016.09.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