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5남측위원회노동본부는 남북고위급회담개최에 대해 <환영한다>며 <남북관계의 획기적 개선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노동본부(민주노총, 한국노총)는 5일 논평을 통해 <남북당국의 발빠른 대응과 노력에 환영의 박수를 보내며, 곧 개최될 남북고위급회담이 풍성한 결실을 맺기를 기원한다.>고 전했다. 


이어 <앞으로 남북당국은 평창 겨울올림픽의 북측대표단 참가를 계기로 삼아 가능한 모든 대화창구를 복원해야 한다.>며 <개성공단 폐쇄 등 지난 9년간 보수정권에서 벌어진 남과 북의 갈등과 대결을 청산하고, 남북정상이 합의한 6.15공동선언 및 10.4선언을 성실히 이행하기 위한 공동의 노력을 기울여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이번 남북고위급회담을 계기로 문재인정부는 남북 민간연대교류의 복원 및 활성화를 위한 아낌없는 지원을 이어가야 한다.>며 <김대중정부시기 민간연대교류에 대한 대폭적인 지원이 이뤄지고 그결과 정부통일정책에 대한 긍정적 여론이 크게 확산됐던 경험을 문재인정부에서 다시 이어가야할 것>이라고 요구했다. 


노동본부는 2015년 성공적인 남북노동자통일축구대회 평양개최를 언급하면서 <평창 겨울올림픽의 성공적개최와 남북관계개선을 위한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빠른 시일내에 남북노동자 3단체간의 만남을 추진해 서울 남북노동자통일축구대회를 비롯한 규모 있는 대중사업을 준비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계속해서 <지난 보수정권9년간 후퇴해온 남북관계는 한반도에 항상적인 대결상태와 전쟁위기를 조성했고 정상적인 나라의 발전을 가로막았다.>면서 <남북의 공존·공영과 평화와 통일로 나아가야할 과제는 선택이 아닌 우리민족이 감당해야만 하는 시대적 과제>라고 주장하고, 남북고위급회담을 계기로 획기적인 남북관계개선과 실질적인 진전이 이어지기를 희망했다. 



번호 제목 날짜
73 청년레지스탕스6차진격 <키리졸브·독수리중단하라! 미군떠나라!> ... 평화통일분위기 역행 미국 강력규탄! file 2018.04.02
» 6.15노동본부 <남북고위급회담 계기로 획기적 관계개선 돼야> file 2018.01.06
71 주남미군은 미 본토로 돌아가야 file 2017.07.21
70 민족공조의 길이냐 외세추종의 길이냐 file 2017.07.13
69 <남북수뇌회담촉구!> ... 환수복지당 기자회견 file 2017.07.05
68 민주노총〈7.4남북공동성명정신 맹렬히 전개할 것〉 file 2017.07.04
67 강제징용노동자상건립위 <8.15에는 노동자상 세우겠다> file 2017.06.25
66 문재인대통령은 조건없이 남북대화에 나서야 file 2017.06.23
65 6.15남측위, 과감한 대화·관계개선 촉구 file 2017.06.15
64 <전민족대회성사!> <연방제방식통일!>...강희남8주기 행진 file 2017.06.04
63 양대노총 <조선직업총동맹 제7차 대회 축하> file 2016.10.23
62 통일쌀보내기운동선포기자회견 개최 file 2016.10.04
61 양대노총, 북녘수해지원촉구 file 2016.09.22
60 민주노총 통선대 전국순회투쟁 2016.08.11
59 6.15노동본부 〈연석회의 북축준비위 〈평화와 자주통일〉 정신 동의·환영〉 file 2016.07.02
58 6.15노동본부 〈올해 남북노동자통일축구대회 반드시 성사시킬 것〉 file 2016.04.30
57 6.15노동본부 〈이땅의 평화를 저해하고 자주권 훼손하는 모든 행위 일체 반대〉 file 2016.03.02
56 6.15노동본부 〈일제강점기 온갖 범죄행위에 대해 진정한 사과·배상하라〉 file 2016.02.19
55 6.15노동본부 〈개성공단전면중단조치 즉각 철회하라〉 file 2016.02.12
54 광복70돌준비위, 〈조건없는 민족공동행사 보장 촉구〉 시국농성 돌입 file 2015.06.04
53 시민사회 〈박〈정권〉의 흡수통일기도, 남북관계 전면파탄 부를 것〉 file 2015.03.14
52 〈분단70년, 남북관계개선으로 한반도 평화와 통일의 전기 마련하자!〉 file 2015.01.23
51 국방부의 애기봉등탑 재설치허가 규탄 file 2014.12.04
50 양대노총, 내년 5월 〈남북노동자통일축구대회〉 개최 선포... 남·북추진위 결성 file 2014.12.01
49 대북전단살포 무산 ... 대북전단풍선 찢은 시민1명 경찰연행 file 2014.10.26
48 <정부는 탈북자단체의 준동을 막아야 한다> file 2014.10.15
47 <정부는 탈북자단체의 준동을 막아야 한다> file 2014.10.15
46 민주노총, 인천아시안게임 통일응원단 〈아리랑〉 발족 file 2014.09.19
45 8.15범국민대회개최, 남북공동선언 성실이행촉구 file 2014.08.16
44 〈남북노동자들 힘을 합쳐 〈평화통일 한반도〉 실현할 것〉... 8.15노동자대회 file 2014.08.16
43 통일운동단체들 〈자주·평화·민족대단결 위한 남북 실천적 행동〉촉구 file 2014.07.03
42 남북노동자들, 5.1절 공동결의문발표 … 〈자주통일시대 앞장에서 열어나갈 것〉 file 2014.05.02
41 주남미군방위비분담금 9%증액 … 사상처음 9000억원상회 file 2014.01.12
40 “주남미군주둔비 대폭삭감하고, 불법전용 방지 대책 마련하라” 2013.12.04
39 코리아 평화·통일 위한 유엔결의추진 국제위원회, 14일 포츠담에서 발족 2013.11.20
38 북 '남북관계발전기본계획, 북남관계파국조장' file 2013.11.16
37 조평통 '박근혜, '정상회담' 바란다면 예의부터 갖춰야' file 2013.11.07
36 북, '호국훈련, 맥스썬더연습' 맹비난 file 2013.10.29
35 북, '한반도신뢰프로세스' 비난 … '미국의 대조선정책과 대아시아전략의 산물' file 2013.10.24
34 북 외무성 '행동대행동은 조선반도핵문제해결의 기본원칙' file 2013.10.24
33 북 국방위대변인 ‘미국은 대세의 흐름을 똑바로 볼 것’ file 2013.10.12
32 북 총참모부 ‘미국은 예상할 수 없는 참사를 빚어내게 될 것’ file 2013.10.12
31 북 ‘침략자, 도발자들을 항공모함과 함께 수장해버릴 것’ file 2013.10.12
30 국내·해외인사 600여명 “범민련탄압 중단” 촉구 2013.09.12
29 진보노동자회 ‘지금 필요한 건 남북수뇌회담뿐’ file 2013.06.15
28 코리아포커스, 6.15기념영상 〈방북에서 방북으로〉 발표 file 2013.06.12
27 양대노총 ‘남북장관급회담, 6.15·7.4공동행사개최 지지’ file 2013.06.09
26 북, 당국회담 제의 … '7.4성명 41돌 공동으로 기념하자' file 2013.06.06
25 코리아연대, 박근혜정부에 개성공단문제해결·6.15공동선언이행 촉구 file 2013.06.03
24 “6.15공동선언이행이 박근혜정권 사는 길” ... 코리아연대, 목요촛불문화제 열어 file 2013.06.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