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업유니온보도(논평) 1]
농어업노동자·농어민을 위한 민중민주주의의 참세상을 앞당기자

1. 농어업노동자·농어민의 삶은 파탄난지 오래다. 2019년기준 농가부채는 3572만원으로 2017년대비 35.4%나 증가했다. 농업소득은 연간 1262만원이나 농업경영비는 2417만원으로 무려 1155만원이 적자다. 농가소득 중 농업소득의 비율이 날이 갈수록 줄어드는 현실은 농민의 노동자화가 가속되고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한편 농업분야재해율은 전체산업재해율에 비해 2배가 높다. <원정농작업>으로 어두운 새벽·저녁에 장거리를 오고가야 하는 열악한 현실은 농업노동자의 생명을 심각하게 위협한다. 대부분 이주노동자인 어업노동자의 경우 월평균 휴일이 고작 0.1일에 안되는 사실상 노예와 같은 삶을 살고 있다. 농어업노동자의 절망적인 현실은 근로기준법 63조 <적용의 예외>에 의해 노동자로서 최소한의 권리도 보장받지 못한다는 데서 단적으로 드러난다.

2. 농어업노동자·농어민은 역대권력들에 의해 계속 착취당해왔다. 전두환파쇼권력시기부터 현재까지 농산물개방·농지규제완화는 계속되고 있으며 이는 문재인정권하에서도 예외는 아니다. 실례로 문정권의 농업정책인 스마트팜혁신밸리사업은 <농업판4대강사업>으로 본질상 토건기업일감만들기사업이다. 자본가가 농어업노동자·농어민을 착취하고 도시가 농촌을 착취하는 2중3중의 착취구조는 필연적으로 농어업노동자·농어민의 정치·경제투쟁을 불러왔다. 일제강점기 생존권투쟁이자 민족해방·봉건제타파투쟁이었던 소작농의 광범위한 소작쟁의는 해방직후 오늘날의 농업노동자인 빈농을 계급적 기반으로 하는 전농(전국농민조합총연맹)으로 발전했다. 전농은 미군정의 부당한 토지개혁·양곡수집령과 이승만반역권력에 맞서 전투적으로 투쟁했다. 예나 지금이나 농어업노동자·농민에게 강요되는 저임금저곡가정책·농산물수입개방에 맞선 가열한 투쟁은 현재도 계속되고 있다.

3. 농민의 노동자화가 가속화되고 농어업노동자에 대한 착취가 날이 갈수록 심각해지는 현실은 농어업노동자·농어민의 단결투쟁을 요구하고 있다. 착취와 수탈로 더이상 농어업노동자·농어민의 구분이 무색해진 오늘의 현실을 반영해 조직된 농업유니온은 농어업노동자·농어민의 권익을 보호하고 정치적 권리를 실현하기 위한 조직이다. 우리는 당면해 농어업노동자·농어민에게 강요되는 불평등하며 반인권적인 문제를 해결하고 나아가 생존권·발전권을 보장하기 위한 사회변혁에 농어업노동자·농어민을 불러일으킬 것이다. 농어업노동자·농어민을 위한 민중적 제도는 오직 민중민주주의가 실현돼야만 가능하다. 우리는 농어업노동자·농어민과 함께 항쟁에 떨쳐 일어나 민중민주주의의 참세상을 앞당길 것이다.

2020년 12월5일 정부종합청사
농업유니온

00-1.pn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214 민중민주당·전총 〈북침전쟁책동중단!미군즉시철거!민중생존권보장!〉 공동기자회견 file 진보노동뉴스 2020.12.27
213 전총 〈노동개악강력규탄!노동3권전면보장!〉 기자회견 file 진보노동뉴스 2020.12.16
212 [전국실업유니온보도(논평) 1] 기만적인 노동개악상정안 폐기하고 노동존중사회 실현하라! file 진보노동뉴스 2020.12.09
211 [전국세계노총보도(성명) 48]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으로 죽음의 행렬을 멈추게 하라! file 진보노동뉴스 2020.12.05
» [농업유니온보도(논평) 1] 농어업노동자·농어민을 위한 민중민주주의의 참세상을 앞당기자 file 진보노동뉴스 2020.12.05
209 대한항공·아시아나항공 하청노동자들도 밀실합병강행 규탄 file 진보노동뉴스 2020.12.03
208 전총 <노동개악즉각중단!실업·비정규직철폐!> 기자회견 file 진보노동뉴스 2020.11.29
207 전총(준), 정부서울청사앞 논평발표 .. <필수노동자의 노동기본권을 보장하고 보호·지원대책을 시급히 실시하라> file 진보노동뉴스 2020.11.18
206 민중민주당·전총 〈노동자•민중대회 투쟁보고대회〉 공동기자회견 file 진보노동뉴스 2020.11.16
205 민중민주당·전총 국회앞 〈노동개악중단!실업·비정규직철폐!〈국민의힘〉해체!〉 공동기자회견 file 진보노동뉴스 2020.11.16
204 청소년유니온 〈21세기전태일, 청소년의 노동기본권을 보장하라!〉 논평발표 file 진보노동뉴스 2020.11.15
203 전총 <전태일열사정신계승! 비정규직·노동악법철폐!> 기자회견 file 진보노동뉴스 2020.11.15
202 장투사업장, 일인시위·선전전 진행 .. 실업유니온 연대 file 진보노동뉴스 2020.11.12
201 청소년유니온 〈우리는 자신의 힘으로 내일을 개척할 것이다〉 논평발표 file 진보노동뉴스 2020.11.09
200 청소년유니온 〈이제는 죽음의 배달을 멈춰야 할 때다〉 논평발표 file 진보노동뉴스 2020.11.09
199 한국거래소청소노동자들, 처우보장집회금지철회 촉구 file 진보노동뉴스 2020.11.04
198 현대중공업도장노동자들, 집단피부질환 발생 file 진보노동뉴스 2020.11.03
197 충북돌봄노동자·교사들, 일방적인 초등돌봄확대정책중단 촉구 file 진보노동뉴스 2020.11.02
196 택배노동자 과로사 .. 올해에만 15번째 사망 file 진보노동뉴스 2020.11.01
195 전총(준), 정부서울청사앞 논평발표 .. <택배노동자의 과로사 대책 마련하고 모든 특수고용노동자의 노동자성을 인정하라!> file 진보노동뉴스 2020.10.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