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재정확대국민운동본부는 26일 오전11시30분 청와대인근 청운동주민센터앞에서 <보육대란책임회피 박근혜정권규탄 기자회견>을 열고 <보육대란 해결하라>고 촉구했다.


교육재정확대국민운동본부는 기자회견문을 통해 <지금 유치원과 어린이집 학부모들과 교사들은 불안하다. 학부모들은 그동안 지원받던 원비를 모두 내야 하는지, 교사들은 설명절을 앞두고 임금이 제대로 나올지 걱정이 태산>이라며 <그럼에도 <정부>는 교육부, 기재부, 보건복지부 장관, 국무조정실장, 심지어 행자부장관까지 동원해 교육감들에 대한 왜곡과 근거없는 비난에만 몰두하더니 이제 <대통령>까지 나서서 교육감들을 겁박하고 국민들을 호도하는 발언을 쏟아내놓고 있다.>고 지적했다.


박<대통령>은 지난 25일 청와대수석비서관회의에서 <지방교육청이 받을 돈은 다받고 정작 써야할 돈은 쓰지 않는다.>면서 <국회에서 목적예비비로 편성한 3000억원은 누리과정 어린이집예산을 편성한 교육청에만 우선배정하라>고 지시했다.


이에 대해 <지방교육청이 받은 교부금은 교육청책임도 아닌 누리과정어린이집예산을 편성할만큼 충분한 액수가 아니라는 것을 이제 알만한 국민은 다 안다.>면서 <우리마음을 춥게 만드는 보육대란이 전국을 뒤덥고 있다.>고 개탄했다.


이들에 따르면 지방교육청교부금은 2012년 39.2조였으나 2016년에는 41조정도다. 하지만 2012년 24.4조였던 인건비가 올해는 28.6조로 4.2조원이 증가했고 여기에 4조원에 달하는 누리과정예산을 강요받고 있다.


또 <박<대통령>은 <지난해에 이어 누리과정이 정치적 이슈화되고 있는데 언제까지 아이들과 부모들을 볼모로 이런 상황이 계속되는지 안타깝다. 누리과정예산을 눟고 무조건 정부탓을 하는 시도교육감들의 행동은 매우 무책임하다>라고 비난했는데 이거야말로 적반하장으로 자기가 공약을 파기함으로써 생긴 문제를 교육감들에게 덮어씌우는 정치적 술수라고 하지 않을 수 없다.>고 꼬집었다.


교육재정확대국민운동본부는 <박<대통령>이 다른 어느 장관보다 강경하게, 사실도 더 왜곡해 여론을 호도하는 모습을 보면서 이 문제를 해결하는 길은 박<대통령>이 생각을 바꾸고 진실을 알아야 한다는 점을 분명하게 알게 됐다.>고 밝히고, △박<대통령>은 보육대란원인제공자가 자신이라는 점을 인식하고 국민들에게 진정성있는 사과부터 할 것 △누리과정예산 확보할 것 △보육대란해결과 교육재정의 안정적확보를 위한 논의위해 사회적협의기구 즉각 구성할 것 등을 요구했다.


01(76).jpg


02(64).jpg


04(56).jpg


▲ 사진 : 전교조


유하은기자


번호 제목 날짜
274 [노동-민심] 청년레지스탕스 <북미협상결렬트럼프규탄!> … 16차미대진격기습시위 file 2019.10.16
273 1년이하퇴사율 48% ... 취업플랫폼 사람인, 퇴사결과발표 file 2019.07.30
272 민족민주열사·희생자범국민추모제 개최 ... <행동으로 정신계승> 강조 2019.06.08
271 보건의료노조 등, 영리병원허가철회 위한 1천인선언 file 2019.03.14
270 민주노총제주, 3.10도민총파업72주년기념대회 개최 file 2019.03.10
269 <5.18역사왜곡규탄! 자유한국당해체!> ... 5.18시국회의, 3차촛불문화제 개최 file 2019.03.09
268 비정규직공동투쟁 <경사노위 해체하라> ... 노동권리무력화 질타 file 2019.03.05
267 울산강제징용노동자상 건립 ... <코리아 평화·통일 열어가자> file 2019.03.01
266 세월호참사희생단원고학생들 명예졸업식 거행 ... 4.16가족협의회 <우리아들딸들 안전·명예> 강조 file 2019.02.12
265 故김용균노동자민주사회장 거행 ... <진상규명! 책임자처벌!> file 2019.02.09
264 청년비정규직 故김용균민주사회장 발인 file 2019.02.08
263 <9일 故김용균노동자민주사회장 치른다> ... 유족·대책위, 정부안 합의 file 2019.02.05
262 민주노총 등 <1000인단식단으로 촛불개혁 진전시킨다> file 2019.02.01
261 <일제강제징용노동자상>건립위치 확정 ... 울산대공원동문앞 광장 file 2019.01.21
260 파인텍노조, 426일 최장기 굴뚝농성끝에 협상타결 file 2019.01.11
259 김용균대책위, 3차범국민추모제 개최 ... 진상규명·책임자처벌 촉구 file 2019.01.05
258 노동절기념 전북조직위 출범 file 2017.04.25
257 양대노총, 박근혜탄핵인용 환영 입장발표 ... ˂촛불은 꺼지지 않을 것˃ file 2017.03.11
256 ˂내려와야 봄이온다!˃ ... 18차촛불 30만참여 file 2017.03.03
255 유성기업 한광호열사, 353일만에 장례 치른다 file 2017.02.27
254 ˂기각? 항쟁!˃ ... 84만명이 참여한 16차 촛불 file 2017.02.19
253 압수수색거부에 더 뜨거워진 42만촛불 ... 황교안도 수사대상 file 2017.02.05
252 퇴진행동, 박근혜 구속·한상균 석방 촉구 file 2016.12.13
251 ˂민심은 박근혜즉각퇴진!˃ ... 탄핵후에도 약100만명 참가 file 2016.12.12
250 민중총궐기투쟁본부 ˂박근혜, 국민의 힘으로 퇴진시킬 것˃ file 2016.11.02
249 <내려와라 박근혜> … 분노한 시민들 청와대 향해 행진 file 2016.10.29
248 전국곳곳 박<정부> 퇴진 기자회견·시국선언 이어져 file 2016.10.28
247 백남기농민추모대회 <경찰이 불법행동 못하게 저지할 것> file 2016.10.23
246 화물연대 파업중단선언 <성과제저지투쟁은 계속될 것> 2016.10.21
245 민주노총 총력투쟁결의대회 <총궐기 힘차게 이어나갈 것!> file 2016.10.21
244 각계각층 시국선언 <불법 성과연봉제 강행중단하라!> file 2016.10.19
243 백남기농민사망국가폭력시국선언 file 2016.09.29
242 백남기대책위, 투쟁본부 체계 전환 ... 10.1 범국민대회 개최 file 2016.09.27
241 백남기농민 사망 국가폭력 규탄 시국선언 모집 file 2016.09.27
240 유성범대위 출범 ... 〈현대차·유성기업의 노조파괴는 살인교사행위·사회적범죄〉 file 2016.04.04
239 〈을지대병원, 노조탄압 중단하라〉 ... 대전시민대책위 출범 file 2016.02.23
238 〈박〈정권〉 폭주 막는 길은 민중 스스로 투쟁뿐〉 ... 투본, 4차민중총궐기 참여호소 file 2016.02.22
» 교육재정확대국민운동본부 〈박〈대통령〉, 보육대란 해결하라〉 file 2016.01.26
236 민중총궐기투쟁본부 〈공안탄압 중단하고 한상균위원장 즉각 석방하라!〉 file 2015.12.14
235 〈백남기농민쾌유, 국가폭력규탄〉 범국민대책위 발족 file 2015.11.25
234 〈모이자! 11월14일! 광화문으로! 가자 청와대로!〉 ... 민중총궐기투본 투쟁선포식 file 2015.11.10
233 11.14민중총궐기, 10만 운집 ... 〈박근혜〈정권!〉 퇴진! 뒤집자, 재벌세상!〉 file 2015.11.04
232 〈가자 청와대! 뒤집자 세상을! ... 11월14일 10만민중총궐기 개최〉... 투쟁본부 발족 file 2015.09.22
231 360여개 시민사회, 비상시국농성 돌입 ... 〈노사정위 대야합 원천무효!〉 file 2015.09.17
230 〈끝까지 진상규명 포기하지 않겠다!〉 ... 세월호참사500일 추모국민대회 file 2015.08.31
229 세월유가족·시민사회, 세월호 82대 특별과제 제시 file 2015.08.01
228 〈홈플러스 투기자본에 매각하지 마라〉 ... 시민대책위 출범 file 2015.07.30
227 〈세월호희생 비정규직교사 죽음조차도 차별〉 ... 〈기간제〉라는 이유로 순직대상 배제 file 2015.07.02
226 〈세월호시행령개정 촉구〉 40만 국민서명 경찰봉쇄로 청와대 전달 무산 file 2015.06.30
225 〈세월호, 끝까지 잊지 않고 행동하겠다〉 ... 4.16연대 공식 발족 file 2015.06.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