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일 전국세계노총준비위원회는 정부서울청사앞에서 <오데옹극장침탈규탄! 프랑스전국점거농성장지지·연대!>·<사회적권리수호투쟁지지!>·<여러분의 투쟁이 우리의 투쟁! 불안정고용, 탄압은 국경이 없다!>·<(침탈)위협받는점거농성장지지!>·<공권력침탈강력규탄!>·<점거된공간, 되찾은목소리> 구호를 들고 연대일인시위를 진행했다.

 

프랑스진보예술극단 <졸리몸>을 비롯한 42명의 예술인들은 <박물관·미술관·극장·영화관등문화시설영업허용>·<실업보험개악폐기>·<실업수당지급연장및확대> 등을 요구하며 파리 오데옹국립극장점거투쟁을 지난 3월부터 진행중이다. 

 

오데옹국립극장점거투쟁은 시작된지 2주만에 툴루즈, 스트라스부르 등 전국 70여개 공연장점거로 확대됐으며 현재 <스스로 결정하기 위해 삶의 모든공간을 점거하라>는 구호를 중심으로 일반적인 점거운동으로 확산되고있다.

 

2일 파리경시청은 오데옹극장점거투쟁중인 시위자들에 3일 14시 진행될 아고라집회를 금지한다고 통보했으며, 3일 프랑스경찰은 광장을 봉쇄하고 노란조끼시위대를 비롯한 집회참가자들을 막아섰다. 

 

이들은 매일 14시 극장앞에서 <아고라>를 진행하며 발언과 문화공연, 연대투쟁을 통해 자신들의 요구를 전해왔다.

 

점거예술인들은 <오데옹 재갈물린 경시청, 예술가들이 두려운가>는 제목의 성명을 발표해 <이번 경시청의 집회금지는 이틀전부터 시작된 여러 점거농성장에 대한 탄압과 연결된다><오늘 경찰로 포위된 오데옹 안에 있는 우리는 다시 한번 결의를 다진다. 우리의 점거는 정치적이다.> <우리는 문화부문 아예흐미떵 실업보험에 대한 우리의 요구사항이 관철되는 그날까지 점거를 이어갈것을 결의한다>고 밝혔다. 

 

극단<졸리몸>은 혁명을 노래하는 진보적인 예술인들로 구성되어있으며 프랑스중부 오베흐뉴에서 활동하고있다. 졸리몸은 지난 2019년 메이데이국제축전(MIF)행사에 초청돼 남코리아를 방문했다. 이들은 대학로에서 창작극 <14-19>를, 홍대와 광화문세종문화회관앞에서는 거리공연 <역사는거리에서>를 선보이며 많은 시민들의 참여를 이끌어냈다.

 

photo_2021-04-06_05-47-40.jpg

 

photo_2021-04-06_05-47-42.jpg

 

photo_2021-04-06_05-47-44.jpg

 

photo_2021-04-06_05-47-38.jpg

 

번호 제목 날짜
986 전총·금속노조시그네틱스지회 ... <오데옹극장 및 프랑스전역점거투쟁지지!> 연대투쟁 진행 file 2021.04.08
985 2022년부터 전국 모든 대학입학금폐지 file 2021.04.07
984 충북도의회, <노동>으로 조례정비 file 2021.04.05
» 전총, <사회적권리수호투쟁지지!오데옹극장침탈규탄!><프랑스전국점거농성장지지·연대!>일인시위진행 file 2021.04.05
982 외교부, 미얀마입국금지 발표 file 2021.04.02
981 닥터스테판 <국제적인 전술적공조-미국비상사태글26> 등 file 2021.03.31
980 민중민주당노동자위·전총<미남합동북침전쟁연습중단!미군철거!민중생존권쟁취!>공동기자회견 file 2021.03.15
979 국회, ILO핵심협약3개비준 의결 file 2021.02.26
978 농림축산식품부, 미국산계란수입 강행 file 2021.02.23
977 닥터스테판 <미국비상사태13~19> file 2021.02.23
976 <노동인권 사각지대에 놓여있는 청소년노동자의 권리를 보장하라!> 21세기청소년유니온 필리버스터 file 2021.02.15
975 <CPTPP가입논의즉각중단! 농민생존권보장!> 전국농업유니온 2차 필리버스터 file 2021.02.15
974 <민생파탄·경제위기의 근원 제국주의반대! 실업자·반실업자 즉각 철폐!> 전국실업유니온 필리버스터 file 2021.02.15
973 닥터스테판 <미국비상사태8~12> file 2021.02.08
972 닥터스테판 <미국비상사태1~7> file 2021.02.08
971 <CPTPP가입논의즉각중단!농민생존권보장!>전국농업유니온 필리버스터 file 2021.02.06
970 국방부, 3월 북침미남군사연습강행 file 2021.02.02
969 스가일총리, 일본군성노예제피해자배상소송 <기각돼야> file 2021.01.08
968 국회, 중대재해법 5인미만사업장제외 file 2021.01.06
967 닥터스테판 <그어느때보다도 첨예한 정세의 연말연시> file 2021.01.02
966 민중민주당, 미대사관앞평화시위1627일째 등 전개 file 2021.01.02
965 대학들, 생활치료센터로 전환 ... 경기도 이어 서울시도 file 2020.12.30
964 주남미군, 코로나19백신접종 시작 file 2020.12.29
963 일 기시다전외무상, 성노예제배상 망언 file 2020.12.28
962 국민권익위, 대학등록금내역공개 권고 file 2020.12.27
961 진주시의회 <채용비리의혹특위구성> 의견대립 file 2020.12.18
960 고용부, 현대차사내하청노동자3668명 직접고용지시 file 2020.12.17
959 김해양초제조공장 화재발생 ..인명피해 없어 file 2020.12.15
958 시민사회단체, 경비원입주민갈등 <직장내괴롭힘금지법> 적용안돼 .. 허점지적 file 2020.12.14
957 <생활고극단선택>2년급증세 file 2020.12.13
956 노조할권리 빠진 <노동법개정안> file 2020.12.13
955 구글, 동해 〈일본해〉로 표기해 논란 file 2020.12.03
954 민중민주당, 국가보안법 완전철폐 강조 file 2020.12.03
953 국가보안법개정안, 국회상임위 상정 file 2020.12.03
952 민중민주당·전총 〈노동자•민중대회 투쟁보고대회〉 공동기자회견 file 2020.11.16
951 민중민주당·전총 국회앞 〈노동개악중단!실업·비정규직철폐!〈국민의힘〉해체!〉 공동기자회견 file 2020.11.16
950 국회, 교장 등이 교섭하는 교원단체법제정시도 file 2020.11.08
949 닥터스테판 <2020 미대선> file 2020.11.02
948 주남미군공격기, 훈련중 발사체 투하 ... 발사체정보 은폐 file 2020.11.01
947 이명박, 징역17년형 ... 추징금57억, 30일안에 납부해야 file 2020.11.01
946 닥터스테판 <10.10열병식> file 2020.10.19
945 이수혁주미대사 <이익 돼야 미국을 선택> file 2020.10.18
944 미남안보협의회공동성명, <주남미군유지>조항 12년만에 빠져 file 2020.10.18
943 부평미군기지 캠프마켓, 14일 개방 ... 향후 부분개방 file 2020.10.13
942 미군사우체국통해 총기·실탄·마약 등 반입계속 file 2020.10.11
941 외교부, 김정은위원장의 남북관계복원 환영 file 2020.10.11
940 국방부 <북의 군사력비선제적 입장에 주목한다> file 2020.10.11
939 통일부 <북, 당창건75주년열병식에서 남북관계개선 시사> file 2020.10.11
938 코로나19중대본, 사회적거리두기1단계로 하향조정 file 2020.10.11
937 닥터스테판 <10월의 서프라이즈> file 2020.10.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