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진보예술극단 <졸리몸>을 비롯한 42명의 예술인들이 <박물관·미술관·극장·영화관등문화시설영업허용>·<실업보험개악폐기>·<실업수당지급연장및확대> 등을 요구하며 파리 오데옹국립극장점거투쟁을 지난 4일부터 진행중이다.

극단<졸리몸>은 혁명을 노래하는 진보적인 예술인들로 구성되어있으며 파리북부 생드니에서 활동하고있다. 졸리몸은 지난 2019년 메이데이국제축전(MIF)행사에 초청돼 남코리아를 방문했다. 이들은 대학로에서 창작극 <14-19>를, 홍대와 광화문세종문화회관앞에서는 거리공연 <역사는거리에서>를 선보이며 많은 시민들의 참여를 이끌어냈다.

오데옹국립극장 앞에는 <민중들이취할때만이쟁취할수있다>·<희생당한문화>·<실업보험개악폐기>·<코뮌만세1871-2021>·<점거하세요점거합시다>·<거짓말하는지배자, 무능하고위험한정부>등의 구호가 걸렸다.

또 이들은 매일 14시 극장앞에서 <아고라>를 진행하며 발언과 문화공연, 연대투쟁을 통해 자신들의 요구를 전하고있다.

17일 <아고라>에서는 민중민주당의 연대발언을 비롯해 프랑스3대학생들의 연대발언, <체류증이없는사람들을위한협회파리지부>의 연대투쟁이 있었다.

한 예술인은 <이제 비정규직만으로 설명할수 없는 하루짜리 계약서가 판을 치고있다. 문화분야노동자는 맞지만 문화를 위해서만 이자리에 있는 것이 아니다.>면서 <우리는 자본가들의 정책을 원하지 않는다. 이윤과 착취를 위해 존재하는 그들에게 기대하지 않는다. 우리가 박탈당한 권리, 우리가 박탈당한 세큐리티소시알, 자본가들에 정책에 의해 박탈당한 사회적권리를 위해 끝까지 싸우겠다.>고 결의를 밝혔다.

라호슈쉬히용지역에서 투쟁하는 예술가는 전화통화를 통해 <라호슈의 예술가들은 어제부터 점거를 시작했다. 공연예술 분야의 비정규직, 테크니션, 음악가, 배우들이 모였다. 음악학교 학생들도 함께하고있다. 정확히는 예술가들이 먼저 시작했고 학생들이 결합하는 추세다.>라며 <예술가들의 운동이 전국의 사회운동이 살아나는데 기여했으면 한다. 우리는 연금개혁에 반대하고 특히 청년실업수당지급을 요구한다.>고 말했다.

민중민주당당원은 연대발언에서 <여러분이 지핀 불씨가 16일만에 전국 70여곳으로 퍼졌다는 소식이 더없이 반가운건 이제 시작이라는 것을 말해주기 때문이다. 투쟁의 불씨가 국경을 넘을수 있길 바란다. 현상황을 적나라하게 보여주는 생존권 투쟁이다. 창작할 권리, 문화를 누릴 권리, 존엄하게 살아갈 권리를 빼앗긴건 남코리아도 마찬가지다.>면서<원래도 열악한 조건에서 일해온 비정규직노동자들이 코로나로 직격탄을 맞았다. <미래의주인이되기위해 스스로결정하기위해 삶의모든공간을점거>하는 투쟁의 선두에 있는 여러분을 전적으로 지지하며 끝까지 함께하겠다.>고 전했다.

<체류증이없는사람들을위한협회파리지부>는 <아고라>가 끝나는 시간에 맞춰 오데옹국립극장앞 광장으로 행진해 문화공연을 펼치는 등 연대투쟁을 벌였다.

마지막으로 오데옹국립극장에서 점거투쟁중인 농성자는 <우리가 왜 이 투쟁을 시작했는가>에 대한 내용을 담은 성명을 낭독했다.

성명에서는 <우리는 단지 존엄한 삶을 원하는것이다. 우리의 요구사항이 완벽히 관철될때까지 떠나지 않을것이다. 그것이 바로 진정한 투쟁이다.>면서 <첫째, 실업보험개악 즉각 중단하라. 둘째, 코로나로 아무것도 할수 없었던 작년(하얀 한해)의 공연예술비정규직실업수당을 연장 지급하라. 셋째, 새로 문화예술공연일을 시작하는 이들에게도 수당을 지급하라. 넷째, 이 권리가 앙떼흐미떵(공연예술비정규직)에서 멈추지 않고 코로나로 직접적인 피해를 입은 이벤트업·관광업·요식업 비정규직을 비롯해 이 위기에 희생당한 모든 노동자들에게 돌아가도록 하며 더불어 직업병에 걸렸을때 제대로 치료받을 권리를 요구한다.>고 밝혔다.

한편 오데옹국립극장점거투쟁은 시작된지 2주만에 툴루즈, 스트라스부르 등 전국 70여개 공연장점거로 확대됐으며 현재 <스스로 결정하기 위해 삶의 모든공간을 점거하라>는 구호를 중심으로 일반적인 점거운동으로 확산되고있다.

photo_2021-03-19_22-11-31.jpg

 

photo_2021-03-20_01-41-07.jpg

 

photo_2021-03-20_01-41-16.jpg

 

photo_2021-03-20_03-55-45.jpg

 

번호 제목 날짜
236 오데옹국립극장점거예술인들 프랑스노동부 DGEFP에서 기습투쟁 전개 … <새로운권리쟁취하자!> file 2021.04.12
235 일본, 최신예스텔스전투기 미야자키기지배치 결정 file 2021.04.07
234 이란 외무장관 ... <미국과의 협상은 없다> file 2021.04.07
» 프랑스예술인들 극장점거농성투쟁 … <스스로 결정하기 위해 삶의 모든공간을 점거하라!> file 2021.03.21
232 중국, 대만산파인애플수입 잠정중단 file 2021.02.27
231 미군, 시리아 친이란민병대 공습 file 2021.02.27
230 미국코로나19사망자 50만명 ... 세계최대규모 file 2021.02.23
229 영국실업률, 5년만에 최고치 file 2021.02.23
228 일해상자위대 ... 미국·프랑스와 공동군사훈련 file 2021.02.23
227 미국, 코로나19백신세계공급량 1/4확보 file 2021.02.15
226 독일 코메르츠방크, 1/3 감원 예정 file 2021.02.15
225 <친기업적 농업개혁법안 반대!> ... 인도농민들 법안완전폐지 촉구 file 2021.02.02
224 중국 <미국·대만간 공식적 왕래 단호히 반대> ... <역사의 징벌> 강조 file 2021.01.08
223 세계식량가격지수 7개월연속상승 file 2021.01.08
222 워싱턴DC, 국가비상사태선포 file 2021.01.08
221 미 부호들, 1088조원재산 증가 ... 빈익빈부익부 심화 file 2021.01.04
220 솔레이마니장군 1주기맞아 미국-이란 군사적긴장고조 file 2021.01.04
219 IMF <코로나19, 러시아 내년경제성장률 2.5%전망> file 2020.12.04
218 이란 미사일과학자 암살돼 ... 외무장관 〈전쟁광적인 면모를 보여주는 비겁한 행위〉 file 2020.12.03
217 미국 560만가구 식량부족에 시달리는 중 file 2020.12.03
216 미국무부, 대만에 2조400억원무기수출 승인 file 2020.11.01
215 중국, 코리아전참전70주년 기념 ... 시주석 <영원히 패권주의·제국주의 반대할것> file 2020.11.01
214 스가, 첫국회연설에서 종전입장 되풀이 file 2020.11.01
213 미국 콜로라도주국립공원, 산불로 전면폐쇄 file 2020.11.01
212 후쿠시마오염수방류, 인간DNA 손상될수도 ... <일본정부 오염수위험 축소하고 있다> file 2020.11.01
211 미군함, 대만해협 통과 ... 시진핑주석 <전쟁 대비하라> file 2020.10.18
210 이라크민병대 <미군철거시간표 나오면 로켓공격중단> file 2020.10.13
209 미일, 26일부터 킨소드연합군사연습 file 2020.10.10
208 미국경찰, 무릎으로 임신9개월흑인여성 제압 file 2020.10.10
207 디즈니, 2만8000명해고자들 시간제전환 file 2020.09.30
206 EU, 미국의 이란핵제재 거부 file 2020.09.21
205 중국 <2045년, 세계 어디든 1시간안에> file 2020.09.21
204 미전략사령관 <위협국은 북코리아·이란> file 2020.09.21
203 미서부산불피해액, 최소200억달러 추정 file 2020.09.21
202 후쿠시마방사능오염수, 정화처리하고도 70% 방출기준보다 심각 file 2020.09.20
201 미, 중국 어플 틱톡·위챗 제재조치 본격화 file 2020.09.20
200 후쿠시마방사능오염수, 정화처리하고도 70% 방출기준보다 심각 file 2020.09.20
199 미, 중국 어플 틱톡·위챗 제재조치 본격화 file 2020.09.20
198 노딜브렉시트, EU·영국자동차불황 초래 file 2020.09.14
197 코비드19발 양극화에 분노 ... 프랑스노란조끼 시위 file 2020.09.14
196 중·러, <미국의 내정간섭 강력 반대> 공동성명 발표 file 2020.09.14
195 미국 샌프란시스코 붉은빛 하늘 ... 3주째 이어지는 산불이 원인 file 2020.09.11
194 이라크주둔미군, 이달중 절반규모로 축소 file 2020.09.10
193 영국, 코비드19백신 심각한 부작용으로 개발중단 file 2020.09.10
192 중국, 전면정상화 시작할듯 ... 한달간 본토내 확진자 0명 file 2020.09.09
191 시진핑 <일본, 군국주의침략역사 반성해야> ... 항일전쟁승리75주년기념연설 file 2020.09.08
190 미연준, 장기적인 저금리정책 강조 file 2020.09.06
189 CBO, 내년미정부부채 GDP초과 전망 file 2020.09.03
188 ECDC, 유럽코로나19감염 3월수준 file 2020.09.03
187 미국, 인도·태평양다자안보기구결성 언급 file 2020.09.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