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성기업 한광호열사가 353일만에 양재동 현대자동차 본사 앞에서 영결식이 치러진 후 천안 풍산공원묘역에 영원히 잠들었다.

 

4일 민주노동자장으로 치러진 한광호열사의 장례는 오전6시 충북 영동병원 장례식장 발인을 시작으로 유성기업 영동공장 노제를 거친 뒤 오전12시 현대차 본사 앞 영결식이 열렸다.

 

이에 앞서 1130분 전국금속노조 유섭기업지회, 노동사회단체, 시민사회계 등 600여명이 참여해 양재동 AT센터에서 현대차 본사까지 행진했다.

 

박범식 유성영동지회부지회장은 <2011518일 용역 깡패를 앞세운 직장 폐쇄 후, 2014년까지 3번의 현장 대의원을 역임하며 치열하게 노조 파괴에 맞서 싸웠다.><짧지만 치열하게, 의미 있는 삶을 살다 가셨다.>고 약력을 소개했다.

 

김성민지회장은 <한광호열사는 가장 어려울 때 간부를 자처했고, 누구도 가려 하지 않은 곳을 먼저 찾아갔다.>면서 <가장 빛나고 싶은 시절에도 가장 구석에서 조용히 자신의 삶을 태워 우리를 밝혀줬다.>고 회고했다.

 

영혼을 달래는 진혼무가 펼쳐진 후 조사에서 최종진 민주노총위원장직무대행은 <노조 파괴 없는 세상을 다짐하며 열사를 영원히 기억하는 3월을 만들자.>고 힘주어 말했다.

 

유성지회 조합원들은 무대에 올라 편지 낭독과 함께 열사의 마지막 가는 길을 애도했으며 헌화한 뒤 열사의 시신을 천안 풍산공원묘역에 안치했다.

 

댓글 0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0 서울행정법원 <유성기업해고는 부당노동행위>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1.08 0
49 유성기업지회 〈현대차정몽구 구속하라!〉 file 진보노동뉴스 2017.05.28 319
48 유성기업지회 ˂유시영회장 보석·항소기각˃ 촉구 file 진보노동뉴스 2017.03.30 490
» 한광호열사, 353일만에 민주노동자장 치러져 file 진보노동뉴스 2017.03.05 534
46 유성기업 한광호열사, 353일만에 장례 치른다 file 진보노동뉴스 2017.02.27 568
45 ˂노조파괴범˃ 유성기업회장 1년6월 법정구속 file 진보노동뉴스 2017.02.19 580
44 민주노총, 유성·갑을사측 책임자 추가조사·처벌 강력 촉구 file 진보노동뉴스 2017.01.13 583
43 유성범대위 ˂유시영회장구속, 박근혜퇴진위해 싸울 것˃ ... 오체투지투쟁선언 file 진보노동뉴스 2016.11.07 484
42 〈노조파괴전문〉 창조컨설팅, 새 법인으로 활동 재개 논란 file 최일신기자 2016.07.11 406
41 〈한광호열사 65일, 이제 죽음의 시간을 멈춰야 한다〉 ... 유성범대위 6월총력투쟁계획 발표 file 최일신기자 2016.05.21 502
40 [사설] 한광호열사 두번 죽인 노동부의 유성기업 어용노조승인 file 진보노동뉴스 2016.05.14 448
39 노동부, 유성기업제3노조 설립신고서 교부 ... 유성범대위 〈끝까지 책임 물을 것〉 file 김동관기자 2016.05.03 590
38 법원 〈회사가 주도한 유성기업노조설립은 무효〉 file 최일신기자 2016.04.15 495
37 유성범대위 출범 ... 〈현대차·유성기업의 노조파괴는 살인교사행위·사회적범죄〉 file 최일신기자 2016.04.04 520
36 우울증 앓던 유성기업노동자 산재판정 ... 2012년 이후 6번째 file 김진권기자 2016.04.02 444
35 [사설] 유성기업노동자의 죽음, 〈정권〉퇴진투쟁으로 답해야 file 진보노동뉴스 2016.03.28 301
34 한광호열사투쟁대책위 〈유성기업은 열사에 사죄하고 책임져라〉 file 최일신기자 2016.03.19 367
33 유성기업노조파괴, 노동자죽음 불러 file 최일신기자 2016.03.18 320
32 노조탄압 유성기업, 공장 몰래카메라 설치 논란 file 김진권기자 2014.07.01 1260
31 금속노조, 대전고법에 유성기업 등 노조파괴사건 재정신청 접수 file 김동관기자 2014.06.26 12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