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성기업 노동자들의 노조파괴와 생존권박탈을 자행한 <노조파괴범> 유시영회장이 6년만에 법정구속됐다.

 

지난 20115<노조파괴 전문> 창조컨설팅의 자문을 받아 어용노조를 설립한 뒤 민주노조를 파괴하려 한 혐의로 기소된 유시영회장이 16개월 징역, 벌금 200만원을 선고받았다.

 

대전지법 천안지원 형사4단독(양석용 판사) 재판부는 17일 노동조합 및 노동관계조정법, 근로기준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유회장에 대해 대부분의 혐의를 유죄로 인정하며 검찰구형보다 6개월 높은 16월 실형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직장폐쇄기간 임금 14억원을 지급하지 않는 방법으로 신설노조를 육성하는 등 헌법이 보장하는 근로자단결권을 침해해 책임이 무겁다.><쟁의행위 대응과정에서 컨설팅 계약을 해 신설노조를 지원하는가 하면 교섭을 거부하고 징계를 남용해 직원을 해고하고 노조를 와해시키려 했다.>고 밝혔다.

 

이어 <유시영 피고인에게 실형을 선고하고 도주의 우려가 있다고 판단돼 법정구속하겠다.>며 실형을 선고했다.

 

유성기업 노조원들은 판결 뒤 <대한민국 2000만 노동자의 승리다. 유회장의 노조파괴 욕심이 자신의 발등에 도끼를 찍었다.>면서 <앞으로 노조는 <노조파괴금지특별법> 제정을 추진할 수 있도록 힘을 모으겠다.>며 의지를 드러냈다.

 

헤진 상복을 입은 김성민 유성영동지회장은 <30분동안 판사가 읽어내린 판결문은 우리의 6년동안의 고통이었다.><노조파괴공작이 있기 전으로 돌아가고 싶은 마음이 간절하다.>고 솔직한 마음을 고백했다.

 

그러면서 <회사가 죽은 한광호열사에 대한 진정성 있는 사과와 책임자 처벌, 단체협약을 회복할 수 있는 노력을 보여야 한다.>고 촉구했다.

 

홍완규조합원은 구치소로 향하는 유회장의 뒷모습을 향해 <우리 광호 살려내라.>고 외치며 오열해 주위를 안타깝게 했다.

 

민주노총은 논평을 통해 <노조파괴 책임자의 처벌은 그로인해 파괴된 노동자들의 삶과 노동3권의 원상회복으로 이어져야 한다.><다시한번 유시영회장의 구속결정을 노동자의 이름으로 환영한다.>고 밝혔다.

 

한편 유시영회장이 법정구속된 이날은 유성기업 한광호열사가 스스로 목숨을 끊은 지 338일째 되는 날이다.



댓글 0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0 서울행정법원 <유성기업해고는 부당노동행위>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1.08 0
49 유성기업지회 〈현대차정몽구 구속하라!〉 file 진보노동뉴스 2017.05.28 319
48 유성기업지회 ˂유시영회장 보석·항소기각˃ 촉구 file 진보노동뉴스 2017.03.30 490
47 한광호열사, 353일만에 민주노동자장 치러져 file 진보노동뉴스 2017.03.05 534
46 유성기업 한광호열사, 353일만에 장례 치른다 file 진보노동뉴스 2017.02.27 568
» ˂노조파괴범˃ 유성기업회장 1년6월 법정구속 file 진보노동뉴스 2017.02.19 580
44 민주노총, 유성·갑을사측 책임자 추가조사·처벌 강력 촉구 file 진보노동뉴스 2017.01.13 583
43 유성범대위 ˂유시영회장구속, 박근혜퇴진위해 싸울 것˃ ... 오체투지투쟁선언 file 진보노동뉴스 2016.11.07 484
42 〈노조파괴전문〉 창조컨설팅, 새 법인으로 활동 재개 논란 file 최일신기자 2016.07.11 406
41 〈한광호열사 65일, 이제 죽음의 시간을 멈춰야 한다〉 ... 유성범대위 6월총력투쟁계획 발표 file 최일신기자 2016.05.21 502
40 [사설] 한광호열사 두번 죽인 노동부의 유성기업 어용노조승인 file 진보노동뉴스 2016.05.14 448
39 노동부, 유성기업제3노조 설립신고서 교부 ... 유성범대위 〈끝까지 책임 물을 것〉 file 김동관기자 2016.05.03 590
38 법원 〈회사가 주도한 유성기업노조설립은 무효〉 file 최일신기자 2016.04.15 495
37 유성범대위 출범 ... 〈현대차·유성기업의 노조파괴는 살인교사행위·사회적범죄〉 file 최일신기자 2016.04.04 520
36 우울증 앓던 유성기업노동자 산재판정 ... 2012년 이후 6번째 file 김진권기자 2016.04.02 444
35 [사설] 유성기업노동자의 죽음, 〈정권〉퇴진투쟁으로 답해야 file 진보노동뉴스 2016.03.28 301
34 한광호열사투쟁대책위 〈유성기업은 열사에 사죄하고 책임져라〉 file 최일신기자 2016.03.19 367
33 유성기업노조파괴, 노동자죽음 불러 file 최일신기자 2016.03.18 320
32 노조탄압 유성기업, 공장 몰래카메라 설치 논란 file 김진권기자 2014.07.01 1260
31 금속노조, 대전고법에 유성기업 등 노조파괴사건 재정신청 접수 file 김동관기자 2014.06.26 12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