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노총은 6일 오후 서울 등 13개지역에서 노동법개악저지·국제노동기구(ILO)핵심협약비준·노동기본권 쟁취·제주영리병원저지·산업정책일방강행저지총파업·총력투쟁대회를 진행했으며 민주노총임원들은 국회앞노숙농성에 돌입했다.


서울 국회앞에서 열린 수도권집회에는 3000여명의 노조원들이 참석해 △광주형일자리·대우조선일방매각정책 폐기 △사회공공성정책 강화 △노동친화산업정책으로 전환 등도 촉구했다.


수도권집회에서 김명환민주노총위원장은 <재벌대기업은 극우보수정당과 결탁해 부와 권력을 독점하고 끊임없이 저임금·장시간 노동을 양산하며 노동법개악을 주문하고 있다>고 규탄했다. 그리고 <국회는 국제노동기구가 20년이 넘는 동안 선포하라고 하는 결사의자유·단결의자유는 비준하지 않은 채 노동법개악을 시도하고 있다>고 질타했다.


김호규금속노조위원장은 <작년에 노동시간이 주52시간으로 줄었지만 얼마전 경사노위가 합의했다고 주장하는 탄력근로제합의 내용에 따르면 주80시간까지 늘어날 수 있게 됐다>며 <이게 바로 개악>이라고 힘주어 발언했다.

 

이양진민주일반연맹위원장은 <최저임금은 2회에 걸쳐 인상됐지만 산입범위확대개악으로 말짱 도루묵이 됐다>고 비판했다.


민주노총은 선언문을 통해 <3월국회는 친재벌·반노동개악국회가 될 것이 분명해졌다>고 밝혔다. 이어 <탄력근로제와 최저임금법개악을 저지하고 모든 노동자의 온전한 노동3권실현을 거꾸로 되돌리려는 총자본의 노조파괴시도를 주저앉힐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이달말 열리는 전국노동자대회때까지 국회앞집중투쟁을 한다>고 공개했다.


민주노총과 민중민주당(환수복지당) 등 총파업·총력투쟁대회를 마친 참가자들은 자유한국당사 등으로 행진했다.

*기사제휴:21세기민족일보

1.jpg


1-1.jpg


3.jpg


4.jpg


5.jpg


5-2.jpg


6.jpg


6-1.jpg


6-2.jp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4233 제주연합버스노조, 11일부터 무기한총파업 예정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3.08
4232 민주노총, 3.8세계여성의날정신계승전국노동자대회·행진 전개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3.08
4231 실업유니온·영세유니온 <모든실업자매월50만원지급!> 정부서울청사앞농성 8일째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3.08
4230 실업유니온·영세유니온 <모든실업자매월50만원지급!> 정부서울청사앞농성 7일째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3.08
4229 실업유니온·영세유니온 <모든실업자매월50만원지급!> 정부서울청사앞농성 6일째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3.08
4228 실업유니온·영세유니온 <모든실업자매월50만원지급!> 정부서울청사앞농성 5일째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3.08
4227 실업유니온·영세유니온 <모든실업자매월50만원지급!> 정부서울청사앞농성 4일째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3.07
4226 실업유니온·영세유니온 <모든실업자매월50만원지급!> 정부서울청사앞농성 3일째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3.07
4225 실업유니온·영세유니온 <모든실업자매월50만원지급!> 정부서울청사앞농성 2일째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3.07
4224 [항쟁의기관차11(돌파!) - 기획2] 전세계노동자를 위한 세계노총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3.07
4223 [항쟁의기관차11(돌파!) - 기획2] 노동계급의 투쟁만이 해방을 앞당긴다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3.07
4222 [항쟁의기관차11(돌파!) - 기획2] 노동자의 자존심을 걸고 끝까지 싸워야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3.07
4221 [항쟁의기관차11(돌파!) - 기획2] 세계노총 깃발아래 세계를 변혁하자!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3.07
4220 [항쟁의기관차11(돌파!) - 기획2] <강의노래> 강은 바다로 나아간다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3.07
4219 [항쟁의기관차11(돌파!) - 기획2] 봉쇄와 탄압을 뚫고 나아가는 노동계급의 영화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3.07
4218 [항쟁의기관차11(돌파!) - 기획2] 세계노동자·민중의 영원한 벗 요리스이벤스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3.07
4217 실업유니온 등 <모든실업자에게 매월50만원 지급하라> ... 종각역앞에서 선전전 전개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3.05
» 민주노총, 노동법개악저지총파업·총력투쟁대회 개최 ... 민중민주당 <자유한국당 해체!>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3.06
4215 보육지부 <육아센터대체교사 고용승계! 경복대위탁계약해지!> 결의대회 개최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3.05
4214 비정규직공동투쟁 <경사노위 해체하라> ... 노동권리무력화 질타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3.05
4213 KB국민은행지부 <노조원 경영참여공간 확보할 것>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3.05
4212 의료범국본 <영리병원개원시한 종료됐다>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3.04
4211 대리운전노조경남지부 <일방적 배차제한은 살인행위>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3.04
4210 금속노조 <현대중공업·대우조선합병은 일방적인 매각!>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3.03
4209 광주교사노조 <한유총 개학연기파업은 자멸!>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3.03
4208 <판문점선언·평양선언, 노동자 앞장서자> ... 민주노총위원장 3.1절담화문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3.01
4207 울산강제징용노동자상 건립 ... <코리아 평화·통일 열어가자>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3.01
4206 실업유니온·영세유니온 <모든실업자 매월50만원 지급하라> ... 정부서울청사앞농성 돌입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2.28
4205 원광대 전주한방병원, 8년째 임금체불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2.26
4204 민주노총, 국회앞에서 대정부·대국회6대요구안 발표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2.18
4203 기아차비정규직지회장, 화성공장출입막는 사측에게 폭행당해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2.18
4202 경사노위노동시간개선위원회, 합의 실패 ... 19일까지 논의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2.18
4201 노동단신 <공공연구노조 <2월중 직접고용전환원칙미확정시 파업돌입!>>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2.14
4200 <민주노조탄압중단! 정몽구·서민균처벌!> ... 자동차판매노동자연대,현대차남안산대리점앞규탄집회·시위 전개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2.12
4199 청년아르바이트노동자, 최저임금위반 등으로 GS편의점 고발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2.12
4198 세월호참사희생단원고학생들 명예졸업식 거행 ... 4.16가족협의회 <우리아들딸들 안전·명예> 강조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2.12
4197 노동단신 <양대노총, 12일부터 남북노동자3단체대표자회의>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2.11
4196 故김용균노동자민주사회장 거행 ... <진상규명! 책임자처벌!>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2.09
4195 전주시위탁청소노동자들, 직접고용 촉구 ... 26일째천막농성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2.10
4194 KT민주동지회, 민주대의원후보에 투표촉구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1.31
4193 청년비정규직 故김용균민주사회장 발인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2.08
4192 삼성노조, 백혈병사망노동자 故황선민추모논평 발표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1.31
4191 삼성테크윈지회 <불법부당행위 즉각 중단하라> ... 한화그룹회장집앞집회 전개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2.05
4190 콜텍지회, 설명절차례 지내며 교섭승리 결의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2.05
4189 <9일 故김용균노동자민주사회장 치른다> ... 유족·대책위, 정부안 합의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2.05
4188 현대차노조, <광주형일자리> 전면재검토 촉구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2.01
4187 민주노총 등 <1000인단식단으로 촛불개혁 진전시킨다>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2.01
4186 설명절 앞둔 현대미포하청노동자들 <해고철회·고용승계!> ... 중식시위 전개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2.01
4185 쌍용차지부 <경찰도 손배소송 취하하라>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2.01
4184 베네수엘라대사 <미국과 경제전쟁중, 민중과 연대의 힘으로 이겨낼것>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1.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