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노총 김명환위원장과 한국노총 김주영위원장이 9일 서울 중구 정동에 위치한 민주노총사무실에서 만남을 갖고 정치권이 추진하는 탄력근로제 기간확대를 저지하기 위해 공동대응하기로 했다.

 

한국노총 김주영위원장은 <20일까지 대화를 마치지 않으면 법을 개정하겠다는 것은 이미 법을 바꾸겠다고 확정한 것>이라며 정치권의 일방적인 행동을 비난하며 <사회적 대화 기구에서 충분히 논의하고 노동자들의 의견을 반영하지 않는다면 강력한 저항을 받을 수밖에 없다고 생각한다.>고 투쟁의지를 분명히 했다.

 

민주노총 김명환 위원장 또한 <노동자 임금을 삭감하면서 장시간 노동으로 건강권에 심대한 타격을 주는 탄력근로제 단위기간확대라는 개악을 추진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양대노총은 보도자료를 통해 <국회의 강압적이고 일방적인 탄력근로제 확대 개악을 막아야 한다는 데 양노총의 입장과 의지에 차이가 없음을 확인했다.>면서 <국회의 일방적인 개악법안처리 저지를 위한 구체적인 공동대응방안에 대해서는 계속 협의해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양대노총 위원장이 정치권과 명백히 선을 그음에 따라 연이은 노동계 일정에 긴장감이 감돌고 있다. 민주노총은 10일 전국노동자대회를 계획하고 있고 21일 총파업을 벌일 계획이다. 한국노총도 17일 노동자대회 때 문재인정부를 압박하겠다는 입장을 분명히 했다.

 

한편, 간담회를 통해 양대노총위원장은 다양한 노동현안에 대한 의견을 주고받았다. 특히 김주영위원장은 민주노총이 경사노위에 참가할 것을 거듭 권유해 눈길을 끌었다. 민주노총은 임시대의원대회 정족수미달로 경사노위 참여여부를 결정짓지 못하고 내년1월로 유예한 상황이다.


댓글 0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54 택배노조 <노동조합기획탄압 CJ대한통운규탄집회> 개최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1.26 0
353 민주노총 <양승태, 반드시 구속돼야한다> ... 오전부터 영장실질심사 진행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1.23 0
352 전교조 <교육부, 박근혜퇴진교사고발 즉각 취하하라>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1.22 0
351 홈플러스노조들, 2019년교섭승리간부결의대회 개최 ... <설연휴 총파업!>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1.22 0
350 <일제강제징용노동자상>건립위치 확정 ... 울산대공원동문앞 광장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1.21 0
349 보건의료노조 <인천가천대길병원 구속·수사하라>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1.21 0
348 김명환위원장 <사회대개혁으로 나가자> .., 정기대의원대회성원에게 보내는 편지 공개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1.14 0
347 최저임금위노동자위원들, 결정구조이원화의견수렴절차불참 강조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1.09 0
346 민주노총 <정부개편안은 최저임금1만원포기선언> ... 노동부 <최저임금결정체계개편안> 발표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1.07 0
345 민주노총 <우리가 김용균, 정부가 해결하라> ... 비정규직철폐 강조 file 진보노동뉴스 2018.12.29 0
344 민주노총광주본부 <위험외주화방지법 개정하라> ... 지역 바른미래당의원 규탄 file 진보노동뉴스 2018.12.22 0
343 민주노총 <故김용균사망사고 진상규명·책임자처벌>결의대회 개최 file 진보노동뉴스 2018.12.22 0
342 공공운수노조 <대통령, 나와서 비정규직 만나자> ... <우리가 김용균!> file 진보노동뉴스 2018.12.22 0
341 보건의료노조, 교육부앞에서 <국립대병원파견·용역노동자정규직화!> file 진보노동뉴스 2018.12.21 0
340 민주노총 서울태평로일대서 〈전태일열사정신계승〉 전국노동자대회 열어 file 진보노동뉴스 2018.11.11 13
» 양대노총위원장, 탄력근로제확대저지 공동대응 약속 file 진보노동뉴스 2018.11.09 11
338 노동계, 탄력근로확대 규탄 한목소리 file 진보노동뉴스 2018.11.08 20
337 한상균전위원장 가석방 출소 ... 〈세상이 바뀌고 있다〉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5.22 77
336 민주노총 〈쌍용차전원복직약속 이행〉 결의대회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3.29 153
335 양대노총 〈박근혜의 노동탄압 엄중처벌하라〉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3.29 1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