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일 민중민주당(민중당)과 전국세계노총(준)이 2020민중대회에 참여한 후 정부서울청사앞에서 공동기자회견을 열었다.

박성우21세기청소년유니온위원장은 <논평발표를 시작으로 전태일열사50주기 투쟁을 시작했다. 이틀동안 투쟁하면서 우리사회 모든 문제의 답은 민중속에 있다는 것을 다시한번 확인했다.>며 <90% 노동자가 비정규직이고 청소년노동자도 예외가 아니다. 비정규직철폐는 열사들의 뜻이자 최소한의 노동권을 보장받기 위한 투쟁이다.>고 말했다.

이어 <21세기청소년유니온은 고통받는 모든 청소년노동자들과 함께 투쟁하며 오늘과는 다른 전태일열사51주기를 만들 것이다. 민중속에서 답을 찾고 더나은 사회, 민중민주의 사회를 투쟁을 통해 만들어 나가겠다.>는 결의를 밝혔다.

인기성실업유니온조합원은 <전태일정신계승은 실업자·비정규직이 없는 사회, 모두가 평등하고 차별없는 세상을 만드는 것이다. 실업유니온은 전국 각지에 있는 실업자들의 삶을 바꾸고자 만든 노동조합이다.>고 설명한 뒤 <실업문제는 민중생존권의 문제이자 사회를 바꾸는 첫걸음이다. 문재인정부는 노동개악을 감행하면서 전태일열사에게 무궁화훈장을 수여하는 기만적인 정책을 펼치고 있다.>고 규탄했다.

또 <임시방책인 제도와 정책은 점점 빨라지는 사회의 구조적문제를 해결할 수 없다. 실업유니온은 비리재산환수·친일파재산환수를 비롯한 적폐청산으로 진정한 민중민주사회를 만들 것이다. 항쟁으로만 민중민주사회를 열어나갈 수 있다.>고 전했다.

이태형서울유니온조합원은 <코로나로 경제위기·민생파탄속도가 빨라지고 사회를 바꿔야하는 이유가 명확해지고 있다. 양극화는 더 독재화되며 수많은 민중을 착취하고 죽음의 벼랑으로 몰아내고 있다.>며 <불평등하고 살기 어려운 현실을 타파하고자 노력하는 노동자·민중을 탄압하는 세력이 곳곳에 남아있기에 우리의 투쟁을 멈출 수 없다. 노동자를 위한 정책이 만들어지고 노동자가 더이상 무시·착취받지 않도록 노조를 더욱 강화발전 시키며 노동자의 힘을 이사회에 확실하게 보여줄 것이다.>고 다짐했다.

더불어 <끊이지 않은 노동자사망사고·실업비정규직문제를 우리의 투쟁으로 해결하고 노동자·민중에게 우리의 힘으로 사회를 쟁취할 수 있음을 증명해 보일 것이다. 진정한 해방세상을 향해 끊임없이 투쟁해 나가고 있는만큼 우리의 승리는 필연적이고 확정적이다.>며 <전태일열사 50주기, 박종태열사 11주기를 맞아 반노동세력을 확실히 청산시키며 진정한 노동해방·노동자민중이 주인되는 세상을 향해 힘차게 투쟁하겠다.>고 목소리 높였다.

김민규농업유니온사무국장은 <이미 남코리아사회에서 이중삼중으로 착취받으며 고통받는 농업노동자들과 농민의 삶은 코로나19와 이상기후로 인해 더욱 고통받고 있다. 경제의 기본이 돼야할 농업이 소외되고 있는 이 사회에서 농업노동자·농민들은 최소한의 생존권보차 보장받지 못하고 있다.>고 언급했다.

계속해서 <지금 이순간에도 수많은 농업노동자와 농민들이 최소한의 생존권보장을 위해 싸우고 있다. 끝도 보이지 않을것 같은 질긴 싸움은 농업노동자·농민 민중이 주인되는 세상이 올때까지 계속될 것이다.>며 <농업유니온은 민중이 주인되는 세상을 앞당기기 위한 그길에 항상 농업노동자 농민들과 함께 나아갈 것이다.>고 단언했다.

채은샘민대위대변인은 <작년 일주일동안 1072시간동안 일하며 과로사한 노동자에게 재판부는 과로사가 아니라고 판결했다. 올해는 더많은 노동자들이 코로나사태·경제위기속에서 과로사하고 있는 상황이다.>라며 <<임금체불과 과로사여부는 우리가 판단할 사안이 아니다>라는 재판부말에 노동자가 사람이 아닌 쓰다버리는 기계부품을 취급당한다는 것을 알 수 있다, 봉제노동자전태일이 50년전 외쳤던 외침은 여전히 현재에도 유효하다.>고 주장했다.

채은샘대변인은 <일제치하의 역사를 답습한 경찰은 여전히 노동자·민중의 파업투쟁을 가로막고 있다. 김창룡경찰청장은 방역을 명분으로 삼아 모든 집회시위를 통제하고 있다.>며 <오늘 우리는 투쟁현장에 선전물을 붙이며 전태일정신을 구현하려 분투했다. 경찰공권력도 국가보안법도 어떤 공권력도 우리들의 투쟁을 막을 수 있다. 힘차게 단결하고 연대하겠다.>고 결의했다.

이경송반미투본대변인 <오늘 선전전을 통해 노동자·민중의 힘을 확인했다. 진정한 해방을 바라는 목소리를 들었고 우리가 더욱 단결되는 투쟁을 확인했다.>면서 <자본의 쇳더미에 깔려 숨한번 편히 쉬지못하는 노동자들이 있는 한 우리는 모든것을 끝장내는 투쟁을 멈출 수 없다. 만악의 근원인 미군을 철거시키는 투쟁, 민중을 기만하는 분단수구악폐 국민의힘을 해체시키는 투쟁으로 민중들을 죽음과 고통에서 해방시킬 것이다.>고 힘차게 발언했다.

또 <단결하고 분노한 노동자의 투쟁은 어떤 권력과 탄압으로도 막을 수 없다. 그렇기에 우리의 투쟁은 필연이고 그 승리 또한 필연이다.>라며 <우리는 최전선에서 노동자·민중의 힘을 믿고 전진할 것이며 지금까지 그랬듯 어떤 탄압에도 굴함없이 전진할 것이다. 미군을 철거시키고 노동자·민중이 주인되는 세상을 위해 투쟁하자.>고 호소했다.

마지막으로 이상훈민중민주당대표의 발언이 이어졌다.

이상훈대표는 <오늘은 열사가 부활하는 날이자 열사의 뜻을 기리는 날이다. 우리사회를 전진시키는 과정에서 전태일열사를 비롯한 많은 이들이 희생됐다.>며 <전례없는 경제공황으로 자본가권력은 노동자·민중에게 끊임없는 양보를 요구하며 삶을 벼랑끝으로 내몰고 있다. 민중대회를 통해 기본적인 노동권조차 보장받지 못하는 노동자, 존폐기로에 있는 농민을 비롯한 수많은 민중들이 탄압·착취당하고 있다는것을 확인했다.>고 발언했다.

그러면서 <노동자·민중이 주인되는 민중민주사회는 민중민주정권을 통해서만 가능하다. 미국의 식민지인 남코리아는 항쟁을 통해서만 민중민주사회를 쟁취할 수 있다.>며 <민중민주당은이땅에 자주통일과 민주주의를 실현시키기 위해 미군철거·국보법철폐를 실현하고 민중민주사회를 반드시 만들 것이다. 노동자·농민·청년학생 등 모든 민중들과 항쟁으로 새로운 사회를 건설할 것이다.>고 강조했다.

참가자들의 <민중의 노래> 제창으로 〈노동자·민중대회 투쟁보고대회〉가 마무리됐다.

노동자·민중대회 투쟁보고대회
https://www.facebook.com/WFTUSCO/videos/2847048485532538/


기사제휴 : 21세기민족일보

photo_2020-11-14_09-32-02.jpg


photo_2020-11-14_09-35-03.jpg


photo_2020-11-14_09-36-28.jpg


photo_2020-11-14_09-39-31.jpg


photo_2020-11-14_09-41-21.jpg


photo_2020-11-14_09-43-32.jpg


photo_2020-11-14_09-43-44.jpg


photo_2020-11-14_09-44-59.jpg


photo_2020-11-14_09-45-18.jpg


photo_2020-11-14_09-46-51.jpg


photo_2020-11-14_09-46-58.jpg


photo_2020-11-14_09-50-43.jpg


photo_2020-11-14_09-51-06.jpg


photo_2020-11-14_09-54-56.jpg


photo_2020-11-14_09-55-09.jpg


photo_2020-11-14_09-55-46.jpg




번호 제목 날짜
» 민중민주당·전총 〈노동자•민중대회 투쟁보고대회〉 공동기자회견 file 2020.11.16
951 민중민주당·전총 국회앞 〈노동개악중단!실업·비정규직철폐!〈국민의힘〉해체!〉 공동기자회견 file 2020.11.16
950 국회, 교장 등이 교섭하는 교원단체법제정시도 file 2020.11.08
949 닥터스테판 <2020 미대선> file 2020.11.02
948 주남미군공격기, 훈련중 발사체 투하 ... 발사체정보 은폐 file 2020.11.01
947 이명박, 징역17년형 ... 추징금57억, 30일안에 납부해야 file 2020.11.01
946 닥터스테판 <10.10열병식> file 2020.10.19
945 이수혁주미대사 <이익 돼야 미국을 선택> file 2020.10.18
944 미남안보협의회공동성명, <주남미군유지>조항 12년만에 빠져 file 2020.10.18
943 부평미군기지 캠프마켓, 14일 개방 ... 향후 부분개방 file 2020.10.13
942 미군사우체국통해 총기·실탄·마약 등 반입계속 file 2020.10.11
941 외교부, 김정은위원장의 남북관계복원 환영 file 2020.10.11
940 국방부 <북의 군사력비선제적 입장에 주목한다> file 2020.10.11
939 통일부 <북, 당창건75주년열병식에서 남북관계개선 시사> file 2020.10.11
938 코로나19중대본, 사회적거리두기1단계로 하향조정 file 2020.10.11
937 닥터스테판 <10월의 서프라이즈> file 2020.10.08
936 미일, 동해에서 연합전쟁연습 .. B-1B 2대전개 file 2020.10.04
935 9월수출, 반도체·일반기계·자동차 등 23개월만에 성장세 file 2020.10.02
934 남코리아, 유일하게 ILO핵심협약미체결한 OECD회원국 file 2020.10.01
933 닥터스테판 <서해사건과 이례적인 사과> file 2020.10.01
932 미1기갑여단전투단, 가을에 남코리아순환배치 file 2020.09.30
931 미국무부 <중거리미사일배치 협의중> file 2020.09.30
930 닥터스테판 <북미대결전과 새로운 시한> file 2020.09.21
929 민중민주당오승철학생위원장등 민중민주당당원들, 노숙단식투쟁 돌입 file 2020.09.14
928 닥터스테판 <북미대결전과 8차당대회> file 2020.09.09
927 무급휴업·휴직30일, 고용유지지원금 지급 file 2020.09.04
926 21대첫정기국회 개회 file 2020.09.01
925 내년국방예산, 53조원 ... 북핵·WMD대응예산 5조원 file 2020.09.01
924 닥터스테판 <6월항쟁> file 2020.09.01
923 고용부, 추석연휴앞두고 집중점검 file 2020.08.31
922 내년 건강보험료 2.89% 인상 file 2020.08.28
921 연준 <평균인플레이션> 도입가능성제기 file 2020.08.06
920 한국은행, 외환보유액 <사상최대치> file 2020.08.06
919 금값, 사상 첫2천달러 돌파 file 2020.08.06
918 미 소매업체파산신청 9년만에 최대 file 2020.08.04
917 더불어민주당, 부동산·공수처 후속법 강행 file 2020.08.04
916 닥터스테판30회 <트럼프가 용단을 내리지않을수 없는 이유> file 2020.08.04
915 닥터스테판29회 <북, 트럼프이후를 대비하고있는가> file 2020.08.04
914 미, 달러가치급락 file 2020.08.04
913 미 미니애폴리스연은총재, <6주동안엄격봉쇄>주장 file 2020.08.04
912 주택임대차보호법개정안 통과 file 2020.08.02
911 닥터스테판28회 <비교로 본 북미대결전> file 2020.07.28
910 닥터스테판27회 <비유로 본 코리아정세> file 2020.07.28
909 닥터스테판26회 <당중앙군사위 6.23예비회의에서 7.18확대회의까지, 죄다 정상회담 온통 미군철거> file 2020.07.28
908 닥터스테판25회 <자꾸 나오는 미군철거뉴스> file 2020.07.28
907 닥터스테판24회 <자꾸 나오는 3차북미정상회담뉴스> file 2020.07.28
906 닥터스테판23회 <한심한 양면책, 폼페오의 헛소리와 B-1B출동> file 2020.07.28
905 닥터스테판22회 <김여정제1부부장의 DVD와 10월의쇼크> file 2020.07.28
904 닥터스테판21회 <김여정제1부부장의 놀라운 담화> file 2020.07.28
903 <전국농업유니온> 창립선포 file 2020.07.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