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노총한국마사회노조는 27일 <사측이 26일 오전 긴급임원회의를 열고 노동조건후퇴·인력감축안 등이 담코로나19사태비상경영대책을 확정했다>며 <사측이 비상경영대책전면백지화와 사측관계자에 대한 업무배제를 선행해야 향후 논의가 가능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사측은 전직원무급휴직과 10% 이상명예퇴직희망퇴직 그리고 급여삭감·반납 등을 추진하기로 했다>며 <저들은 노조와 사전협의 없이 결정했다>고 전했다.
번호 제목 날짜
2572 해직공무원 <원직복직쟁취>대장정, 대통령이 책임져야 한다. file 2020.08.04
2571 15년만에 멈춘 창원시내버스 운행정상화 file 2020.08.04
2570 삼척삼표시멘트 하청노동자 또 숨져, 노동자에겐 <예견된 죽음의현장> file 2020.08.04
2569 서울대병원노조, 정규직화합의이행 촉구 file 2020.08.03
2568 서울메트로9호선노조, 민간위탁철회 강조 file 2020.08.03
2567 삼표시멘트노동자들, 실질적 재해재발대책 내세워 file 2020.08.03
2566 해직공무원들 <한라에서 청와대까지!> 원직·복직대장정4일째 file 2020.08.02
2565 한국게이츠노동자들 <끝까지 싸울 1박2일문화제> file 2020.08.01
2564 총파업3일차 보라매병원노조, 중식집회로 병원압박 file 2020.08.02
2563 금속노조쌍용차지부 <평택공장사망사고는 생산물량압박때문> file 2020.08.02
2562 여산고속도로휴게소노동자들, 근속수당사수파업예정 file 2020.07.31
2561 하나은행, 만40세이상퇴직 매년2회시행 file 2020.07.31
2560 창원지역시내버스들, 임금협상성사파업돌입 file 2020.07.30
2559 법·지침위반 연차강제사용 횡행 file 2020.07.29
2558 보건의료노조,코로나19전담병원임금체불 부각 file 2020.07.29
2557 코레일관광개발노조, 직접고용미이행 지적 file 2020.07.29
2556 택배노동자들, 과로사대책 마련촉구 file 2020.07.28
2555 LG화학사내하청노조들, 원청도급계약해지 성토 file 2020.07.27
2554 민주일반연맹, 비정규직임금차별철폐농성 돌입 file 2020.07.27
2553 홈플러스노조, 쟁의행위참여출입금지철회 강조 file 2020.07.27
» 마사회노조, 비상경영대책 규탄 file 2020.07.27
2551 교육공무직본부, 방학인력충원 촉구 file 2020.07.26
2550 창원시내버스6개사노조 파업돌입 .. 버스489대 멈춰 file 2020.07.31
2549 KTX·SRT 승무원 <직접고용이행 2년째 제자리> file 2020.07.31
2548 공정위, 협력사기술뺏고 거래끊은 현대중공업에 <9억7천만원> 징수 file 2020.07.31
2547 추석앞둔 택배노동자 <과로사방지책마련> 요구 file 2020.07.31
2546 제주농·축협노동자34.5% 비정규직 <차별철폐·불공정개선해야> file 2020.07.31
2545 이마트노동자들 체불임금청구소송제기 file 2020.07.31
2544 BCT노동자들, 안전운임제실현 강조 file 2020.07.25
2543 민주노총, 해고금지·고용보장쟁취결의대회 전개 file 2020.07.24
2542 금속노조원들, 3일째 고용노동부농성 file 2020.07.24
2541 민주노총 현집행부, 노사정합의부결책임 사퇴 file 2020.07.24
2540 민주노총, 풍산마이크로텍·효림원·택시노조 공동행동 file 2020.07.23
2539 금속노조, 대법원 불법파견판결지연 규탄 file 2020.07.23
2538 KEC지회, TCS유출사고재발대책 촉구 file 2020.07.23
2537 방송통신콜센터비정규직노동자들, 8대요구안 제기 file 2020.07.23
2536 코로나이후해고자중 중소기업69% file 2020.07.22
2535 미취업청년들, 12만명 늘어난 166만명 file 2020.07.22
2534 포스코사내하청지회, 산재은폐전수조사 촉구 file 2020.07.21
2533 대림C&S노동자들, 고용보장·단협승계 강조 file 2020.07.21
2532 특수고용직, 5년새 213만명증가 file 2020.07.20
2531 KBS노동자들, 지역방송국구조조정철회시위 전개 file 2020.07.20
2530 대리운전노조, 생존권사수농성 돌입 file 2020.07.20
2529 쌍용차노조, 경찰손해배상철회 강조 file 2020.07.20
2528 어린이집교사들 <원장·이사장, 가장 많이 괴롭혀> file 2020.07.20
2527 이마트운송노동자들, 임금체불지급 촉구 file 2020.07.18
2526 OBS노조, 비정규직해고·노동조건악화 지적 file 2020.07.18
2525 이스타항공노동자들, 절박한 생존권보장대책 강조 file 2020.07.18
2524 택배노동자들, 택배없는 8월14일 선포 file 2020.07.17
2523 한동대청소노동자들, 고용보장합의이행 강조 file 2020.07.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