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을 못해 빚을 갚을 길이 없어져 신용불량자로 내몰린 20대가 늘어나는 것으로 나타났다.


22일 신용회복위원회에 따르면, 3개월 이상 대출금을 연체해 개인워크아웃(채무조정)을 신청한 20대는 지난해 기준 6804명으로 집계돼 일년전보다 4.2% 늘어났다.


개인워크아웃제도는 최저생계비 이상의 수입이 있는 신용불량자를 구제할 목적으로 2002년 11월부터 시행되고 있는 제도이다금융회사에서 대출금 상환을 3개월 이상 연체했을 경우 신청가능하며개인워크아웃대상으로 선정되면 당장 채무를 갚지 않아도 될 뿐만 아니라 빚의 일부를 탕감 받을 수도 있다.


일년전보다 30대는 10.2% 감소했고, 40대도 8.1%, 50대는 3.6%, 60세 이상은 1.7%씩 각각 줄어들었다워크아웃신청자가 늘어난 연령층은 20대뿐이다.


또한 20대가 전체워크아웃신청건수에서 차지하는 비중도 일년전의 8.5%에서 9.5%로 늘어났다.


연체기간3개월미만을 대상으로 한 프리워크아웃(사전채무조정)을 신청한 20대도 2180명으로일년전의 2029명보다 7.4%늘어났다.


더욱 심각한 건 눈덩이처럼 빚이 늘고 있지만, 20대가 이를 갚을 길은 막막하다.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해 20대 고용률은 58.1% 수준에 불과했다반면 50대는 72.2%, 40대는 78.3%, 30대도 72.7%의 고용률을 보였다.


지난달 20대취업자감소폭은 10만명을 웃돌며 2년만에 최대치를 기록했고경제활동참가율도 한달전보다 2.9%추락했다.


20대채무불이행자가 늘어난 원인으로는 높은 등록금과 좁아진 취업문 등이 꼽힌다학생들이 등록금이나 생활비를 감당하지 못해 빚을 지고취업에 실패해 빚을 갚지 못하면서 경제적으로 어려운 상황에 놓인 것이다.


지난달 20대취업자감소폭은 10만명을 웃돌아 2년만에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했고 20대 경제활동참가율 역시 전월대비 2.9%포인트 떨어졌으며 구직단념자는 넉달 연속 증가한 상태이다.


김주현기자 

*기사제휴: 21세기대학뉴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680 “그래도! 여성의 시대는 오지 않았다!” file 류재현기자 2013.03.05
679 [장투사업장을 돌아본다] (4) 2년전 342일파업후 왜 또 파업에 나섰나 ... 구미 KEC지회 file 김동관기자 2013.03.04
678 [장투사업장을 돌아본다] (3) “유시영 구속하라” 목에 밧줄 매단지 134일 ... 유성지회 file 김동관기자 2013.03.04
677 포르투갈 90만명 거리로 ... ‘긴축반대, 정권퇴진!’ file 최일신기자 2013.03.04
676 방하남 오늘 청문회 ... ‘몰래’ 연구용역·강의수입, 증여세납부기피 의혹 file 나영필기자 2013.03.04
675 독일이게메탈, ‘조합원임금 5.5%인상’요구 file 최일신기자 2013.03.04
674 중, 미국보다 유럽으로 해외직접투자늘려 file 최일신기자 2013.03.04
673 ‘세르비아의 총성’을 막아야 한다 6.반전평화운동과 민족자주권수호운동이 절실 file 진보노동뉴스 2013.03.04
672 ‘세르비아의 총성’을 막아야 한다 5.“광명성계열 위성, 위력한 장거리로케트 계속발사” file 진보노동뉴스 2013.03.04
671 ‘세르비아의 총성’을 막아야 한다 4.1993년부터 2013년까지, 제재의 실효성은? file 진보노동뉴스 2013.03.04
670 ‘세르비아의 총성’을 막아야 한다 3.문제는 북에 대한 ‘이중기준’ file 진보노동뉴스 2013.03.04
669 ‘세르비아의 총성’을 막아야 한다 2.주변국 반응과 안보리 대북제재 file 진보노동뉴스 2013.03.04
668 ‘세르비아의 총성’을 막아야 한다 1.북의 위성발사와 핵시험 성공 file 진보노동뉴스 2013.03.04
667 ‘함께살자농성촌’ 방화용의자 검거 file 류재현기자 2013.03.04
666 민주노총 ‘올해 전체노동자 21만9170원 인상해야’ file 나영필기자 2013.03.03
665 '함께살자 농성촌' 잿더미로 변해(종합) file 류재현기자 2013.03.03
664 [속보] 대한문 쌍용차분향소·농성촌 화재로 전소 file 나영필기자 2013.03.03
663 비정규트랙 교원문제, 미봉책 아닌 근본대책 필요 file 진보노동뉴스 2013.03.03
662 대구청년유니온 정식 노동조합 설립 file 진보노동뉴스 2013.03.03
661 고용부, ‘청년취업아카데미’ 운영기관 82곳 선정 file 진보노동뉴스 2013.03.03
» 20대 빚은 늘고 취업은 없고 [302] file 진보노동뉴스 2013.03.03
659 폭언욕설에 심지어 폭력까지, 심각한 서울시립대 노동인권 file 진보노동뉴스 2013.03.03
658 인도노동자 1억명 총파업 … '사영화, 아웃소싱 반대' file 진보노동뉴스 2013.03.03
657 [장투사업장을 돌아본다] (2) 부산에서 들려오는 480일간의 외침 ... 풍산마이크로텍지회 file 김동관기자 2013.03.02
656 EU ‘프랑스실업률감소 불가능해’ file 진보노동뉴스 2013.03.02
655 금속 대의원대회, 6대 교섭요구안·투쟁방침 확정 file 진보노동뉴스 2013.03.01
654 한상균 “동지들의 따뜻한 마음으로 혹독한 겨울 이겨냈다” file 진보노동뉴스 2013.03.01
653 대학생 절반 ‘첫직장 비정규직이라도’ file 진보노동뉴스 2013.03.01
652 이마트 2천명 불법파견 적발, 노동부 “직접고용하라” file 진보노동뉴스 2013.03.01
651 대안경제센터 토론회 개최 ‘박근혜노믹스 경제전망을 말하다’ file 진보노동뉴스 2013.03.01
650 공공부문 투쟁본부 출범 “노동기본권 쟁취” file 진보노동뉴스 2013.03.01
649 대법 ‘한국GM, 불법파견했다’ ... 완성차업체 원·하청 형사책임 첫사례 file 진보노동뉴스 2013.02.28
648 민주노총 7기임원선거 백석근·전병덕, 이갑용·장진수 경선 file 진보노동뉴스 2013.02.28
647 광산구청직원집단폭력으로 건설노동자 중태 file 진보노동뉴스 2013.02.28
646 벼랑끝에 내몰린 유럽노동자들 잇달아 거리로 file 진보노동뉴스 2013.02.27
645 김진숙지도위원 등 5명, 27일 영장실질심사 받아 file 진보노동뉴스 2013.02.27
644 대우조선, 작년 11월이후 비정규 2명, 정규 1명 산재사망 ... 부상만 9명 file 진보노동뉴스 2013.02.27
643 코리아연대 백서발간 ‘때를 놓치면 ‘세르비아의 총성’ 울릴 것’ file 진보노동뉴스 2013.02.26
642 검찰, 최강서장례치르자마자 김진숙 구속영장청구 file 진보노동뉴스 2013.02.26
641 민주노총, ‘취임사에 노동은 없다’며 청와대로 뻥튀기 보내 file 진보노동뉴스 2013.02.26
640 “박근혜, 이명박과 다르다면 양심수 사면·복권해야” file 진보노동뉴스 2013.02.26
639 학교비정규직 6475명 대량해고, 무기계약직도 1118명이나... file 진보노동뉴스 2013.02.26
638 시국회의, 박근혜정권 ‘국민불행시대 개막’ file 진보노동뉴스 2013.02.25
637 비상시국회의·67개투쟁사업장 시국선언 ... 박근혜취임식장 진입 저지 file 진보노동뉴스 2013.02.25
636 23일 전교조 대의원대회, 정부 ‘법외노조’추진에 강력투쟁 결의 file 진보노동뉴스 2013.02.24
635 “너무 아까운 우리 강서 보고싶어 어찌 사노” ... 최강서열사전국노동자장 file 진보노동뉴스 2013.02.24
634 66일만에 영결식 ... ‘최강서열사정신 계승해 노동해방 이루자’ file 진보노동뉴스 2013.02.24
633 23일 전국노동자대회 ... 백기완 “노동자 3만명이 감옥갈 준비하며 투쟁을 벌이자” file 진보노동뉴스 2013.02.23
632 을지로에 피어난 노동탄압분쇄의 꽃 file 진보노동뉴스 2013.02.23
631 한진사태 극적 타결 ... 23일 노사양측 합의문 최종 조인 file 진보노동뉴스 2013.02.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