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일자로 홍익대학교하청업체가 교체되면서 청소노동자 4명이 고용승계가 되지않아 해고당했다.

 

공공운수노조서경지부 홍익대분회는 5일 오전 서울마포구 홍익대학교본관1층로비에서 청소노동자해고통지철회를 촉구했다.

 

참석자들은 <홍익대가 사장이다! 고용승계 책임져라!><생활임금 요구했더니 인원감축?> 등이 적힌 피시를 피켓을 들고 <회사뒤에 숨지말고 홍익대가 해결하라><꼼수 그만 부리고 해고 철회하라>등을 함께 외쳤다.

 

서경지부는 <해고당한 4명의 조합원들 고용승계를 요구하면서 투쟁을 벌인지 4일째가 됐다.><학교와 회사는 아직까지 답을 주지않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우리는 어느 누구라도 고용승계로 낙오되거나 해고되는 일 없이 끝까지 싸울 각오가 되어 있다.><매일 이 자리에서 1시간씩 투쟁을 하고 있지만 점차 수위를 높여갈것이고, 총장과 이사장까지 만나기 위한 투쟁이 전개되기 전에 이 문제 해결해야한다.>고 밝혔다.

 

<오늘 홍익대분회장과 고용노동부서울서부지청근로감독관이 면담을 진행중이고 연세대에서도 면담이 진행됐다.><작년 세달이 넘도록 더운 날씨속에 투쟁했을 때도 근로감독관이 찾아오지 않았다. 그런데 투쟁시작 4일만에 정부에서 먼저 찾아올정도로 문제적인 일이라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서경지부는 <생활임금을 보장하라는 노동자들의 요구에 새해 벽두부터 인원감축으로 응답하고 있다.><노동자들의 일자리와 생존권을 빼앗는 것은 물론 인원 감축으로 인해 기존 노동자들의 노동강도를 강화하는 문제를 야기한다.>고 규탄했다.

 

계속해서 <2017년 많은 국민들의 소득불평등해결에 대한 염원으로 2018년최저임금이 역대최대치로 인상됐고 서경지부는 2017년집단교섭을 통해 시급830원인상을 쟁취>했지만 <적립금을 수천억원씩 쌓아놓는 대학자본들은 임금인상을 무력화하는 꼼수를 부리고 있다.>고 질타했다.

 

이날 오후 서울 고려대중앙광장에서 <고려대학교 청소노동자학생공동결의대회>가 열렸다. 결의대회참가자들은 <학내청결 훼손하고 교육환경 악화시키는 단시간노동 철회하고 안정적인 일자리를 보장하라.>고 촉구했다.

 

새해들어 연세대·홍익대 등 서울시내 주요대학은 2018년최저임금인상에 따른 비용증가가 재정에 부담이 된다는 이유로 인원을 감축하고 있으며 근로시간 단축·초단시간 아르바이트채용을 진행하고 있다.

 

연세대는 청소노동자들이 빠진 부분을 파트타임노동자·대학원생들이 담당하는 방침을 세웠으며 12월부터 산학협동관·노천극장 등 경비초소를 폐쇄하고 무인경비시스템을 도입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3822 YTN노조 파업돌입 .. <공정방송 쟁취!>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2.02
3821 양대노총 <노동법개악 저지! 제조특별법 제정!>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2.02
3820 공공운수노조 <더이상 참을수없다> .. 정규직전환·고용안정 촉구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2.02
3819 노동단신〈2월1일〉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2.02
3818 노동단신〈1월29일〉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30
3817 노동단신〈1월26일〉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27
3816 노동단신〈1월25일〉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26
3815 민주노총, 노사정대표자회의참여 결정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26
3814 노동단신〈1월24일〉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25
3813 금속노조 2018년투쟁 선포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25
3812 양대노총 <최저임금인상무력화에 정부가 책임져야>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24
3811 노동단신 〈1월23일〉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24
3810 노동단신 〈1월22일〉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23
3809 최저임금현실화경남본부 <최저임금 꼼수> 규탄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23
3808 노동단신 〈1월21일〉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22
3807 JTI코리아노조 <노동부가 장기투쟁을 조장해>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22
3806 노동단신 〈1월20일〉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22
3805 노동단신 〈1월19일〉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20
3804 민주노총·문재인대통령 면담 .. 노동현안 촉구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20
3803 노동단신 〈1월18일〉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19
3802 보건의료노조, 인천성모병원정상화 촉구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19
3801 KBS본부, 136차파업집회 전개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19
3800 노동단신 〈1월17일〉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18
3799 민주노총 <200만노동자조직화 돌입> 공표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18
3798 노동단신 〈1월16일〉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17
3797 연세대노동자들 무기한농성돌입 .. <구조조정철회!>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17
3796 양대노총, 사회적대화 공동대응 합의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13
3795 새서울의료원분회, 인력충원·노동시간단축 촉구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12
3794 금속노조, 최저임금노동자기자회견 개최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12
3793 서경지부대학·건물노동자 60명 구조조정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11
3792 교육공무직본부 <정규직전환심의 전면재검토>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10
3791 인천·국제성모병원대책위, 인천주교면담 요청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09
3790 YTN지부, 최남수사장 출근저지 .. <약속파기 책임져라>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09
3789 한국공항하청노조, 산업재해예방의무미이행 사측 고발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09
3788 공공운수노조 <최저임금인상 무력화시도 당장 중단!>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08
3787 김명환민주노총위원장 <자신있는 연대와 사회의 빛·소금> 강조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08
3786 현대아파트경비원노조〈전원해고는 부당해고〉 .. 고용노동부 고발예정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07
3785 삼성에스원노조〈폭언·갑질관리자 엄중징계〉 .. 기자회견·고용노동부고발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06
» 연세대·홍익대 등 <해고이유는 비용증가> .. <대학적립금은 수천억원씩 쌓여>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06
3783 언론노조〈촬영장안전불감증대책 필요〉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06
3782 활동보조인노조〈보복성 해고 철회하라〉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06
3781 아사히글라스비정규직지회 대구지검농성 .. <부당해고 처벌!>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06
3780 민주한국공항지부〈장시간노동·산재사망근절 사망조합원추모〉결의대회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06
3779 공무원노조〈복직약속 이행〉삼보일배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06
3778 6.15노동본부 <남북고위급회담 계기로 획기적 관계개선 돼야>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06
3777 KBS노조〈돌아갈 날이 얼마 남지않았다〉.. 총파업 121일차 맞아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06
3776 민주노총 2018년시무식 ..〈강한 지도집행력 확보하겠다〉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06
3775 노동단신 〈1월1일〉 file 진보노동뉴스 2018.01.02
3774 민주노총신임위원장 김명환 file 진보노동뉴스 2017.12.29
3773 민주노총 <실업급여하한액인하 철회> 촉구 file 진보노동뉴스 2017.12.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