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김용균노동자민주사회장장례위원회는 9일 새벽 3시30분 서울대병원장례식장에서 발인제를 마치고 오전 7시 충남태안화력발전소앞에서 오전 11시에는 서울남대문인근에서 노제를 치렀다.


노제행렬은 고인을 상징하는 조형물이 앞장서고 풍물패와 대형영정, 꽃상여, 운구차가 뒤를 이었다. 유족과 장례위원들은 그 운구차 뒤를 따라 행진했다. <내가 김용균이다>라고 적힌 손피시와 만장 등이 유족과 함께 광화문광장까지 1㎞가량을 도보로 이동했다.


그리고 정오에 서울광화문광장에서 영결식을 거행했다


고인의 어머니인 김미숙씨는 <우리 용균이는 <죽음의 외주화>라고 불리는 잘못된 구조적인 문제 때문에 너무도 열악한 환경에서 일했고 너무도 처참하게 죽임을 당했다>고 애통해했다. 이어  <우리아들의 억울한 죽음의 진상을 제대로 규명하고 이에 따라 살인을 저지른 책임자를 강력하게 처벌해야한다>고 강조했다.


장례위원장인 최준식공공운수노조위원장은 <김용균동지에게 많은 빚을 졌다. 동지의 죽음을 헛되이 하지 않기 위해 할 수 있는 모든 것을 해나가겠다>고 밝히며 <꿈쩍도 하지 않던 산업안전보건법이 28년만에 전면개정됐다>고 말했다.


계속해서 김수억기아차비정규직지회장은 조사에서 <우리는 김용균이 되어 끝까지 투쟁하겠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이준석한국발전기술지부태안화력지회장은 <고인이 바라던 소망은 1100만비정규직노동자들과 함께 이룰 것>이라고 힘주어 말했다.


고인은 이날 오후 벽제서울시립승화원에서 화장된후 마석모란공원에 안장됐다.


1.jpg


2.jpg


3.jpg


4.jpg


5.jpg


6.jpg


7.jpg


8.jpg


9.jpg


10.jpg


11.jpg


12.jpg


13.jpg


14.jpg


15.jpg


16.jpg


17.jpg

*기사제휴:21세기민족일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9 민주노총, 전국노동자대회에서 <ILO협약비준!노동기본권쟁취! 비정규직철폐!> 강조 ... 노동법개악추진 규탄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3.27 14
28 시그네틱스·콜트악기민주노조, 동화면세점앞시위·선전전 벌여 ... <위장휴업·폐업 규탄!> <현장으로 돌아간다!>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3.21 11
27 <노조파괴몸통 이재용을 구속·처벌하라> ... 삼성노조, 삼성재벌규탄수요집회 전개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3.20 12
26 실업·영세유니온과 민중민주당노동자위, 정부서울청사앞농성 22일째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3.21 14
25 민중민주당, 미대사관포위시위 15일째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3.17 14
24 삼성일반노조 <삼성 이재용을 구속하라> ... 삼성본관앞수요집회 개최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3.14 17
23 콜트악기민주노조 <양승태·부역판사구속! 위장폐업박용호구속! 피해노동자재심사!> ... 대법원앞천막농성문화제 개최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3.11 12
22 삼성노조, 삼성재벌이재용규탄집회 전개 ... <삼성재벌 해체하라!>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3.10 13
21 실업유니온·영세유니온 등 <모든실업자매월50만원지급!> 정부서울청사앞농성 11일째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3.10 16
20 실업유니온·영세유니온 등 <모든실업자 매월50만원 지급하라> ... 정부서울청사앞농성 돌입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2.28 39
19 <민주노조탄압중단! 정몽구·서민균처벌!> ... 자동차판매노동자연대,현대차남안산대리점앞규탄집회·시위 전개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2.12 96
» 故김용균노동자민주사회장 거행 ... <진상규명! 책임자처벌!>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2.09 54
17 베네수엘라대사 <미국과 경제전쟁중, 민중과 연대의 힘으로 이겨낼것>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1.31 63
16 시그네틱스분회 <해고자복직과 위장휴업철회를 위한 결의대회> 개최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1.24 77
15 풍산마이크로텍지회 노숙투쟁195일째 ... <풍산재벌특혜부지반환촉구 1천인> 모이자!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1.14 107
14 파인텍지회, 고공농성834일만에 복직·교섭권 쟁취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1.11 91
13 파인텍노조, 426일 최장기 굴뚝농성끝에 협상타결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1.11 165
12 김재주지회장, 다음주 500일 최장농성 기록 ... <택시전액관리제 시행!> file 진보노동뉴스 2019.01.09 84
11 쌍용차지부 <국가손해배상! 가압류취하!> ... 내일 71명 복직 file 진보노동뉴스 2018.12.30 92
10 공공운수노조 <연세대, 인원감축 철회하라> file 진보노동뉴스 2018.12.30 82